블로그 이미지
lovepoem
'GX-20'이라는 카메라로 사진을 찍고 있습니다. K-3로 변경. 사진으로 세상을 모두 담는것이 꿈인 저의 포토블로그가 "럽의 세상담기"입니다.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Notice



Recent Comment

Archive

2015년 1월 22일 자로 시행된 개정된 주민등록법 시행령은 귀와 눈썹이 중요 포인트.



2014년 12월 31일 개정되어 15년 1월 22일부터 시행된 새로운 규정 6가지.


그중 특이한 점은 귀와 눈썹이 보여야 한다는 것인데 이는 기존의 여권사진규정과도 같다.


여권 규정도 바뀐지 얼마 되지 않았는데 예전보다 많이 까다로워졌으며 포토샵등에 의한 보정이 티가 나면 받아주지 않는 경우도 늘었다.


그에 비해서 주민등록증에 쓰이는 반명함사진은 규정이 덜 까다로웠었는데 이번에 여권사진과 비슷한 수준으로 강화된 것.



1. 무배경 또는 균일한 흰색배경


2. 정면 응시


3. 앞머리가 눈(특히 눈썹)을 가리면 안되며


4. 양쪽 귀가 모두 노출되어야 하고


5. 모자, 머플러, 안대 등 착용 불가


6. 야외배경 사진 불가


6가지 규정중에 3번과 4번을 제외하면 기존에도 적용되던 규정인셈이다. 따로 얘기하지 않아도 그렇게 촬영되어 왔었기 때문이다.

약간의 차이라면 1번, 가끔 이력서용 사진이나 프로필용으로 촬영하면서 배경이 조금 화려한 경우도 있었는데

이젠 무배경 혹은 흰색 배경으로 정해버렸다.



[드라마 속 손예진 씨 증명사진 / MBC '스포트라이트' 캡처]






주민등록증은 신분을 증명하는 용도이기에 신분증에 쓰이는사진 역시 본인확인이 용이해야 하는것이 당연하다.


그런데 귀가 안보인다해서 본인 확인이 어려운것은 아닌데도 여권사진의 경우는 진작부터 귀가 보여야만했다.


뭐.. 가끔 귀를 가리면서 얼굴 사이드를 다 가리는 사진도 있다. 아래처럼... 


누군지 딱 보면 알수 있지 않냐고? 실제로 본다면 사진과 많이 다르게 보일듯한데...;;;


[사진=간미연의 친한친구]




그런데 사진을 찍다보니 분명한 한가지는 알게 되었다. 얼굴 가려놓으면 그 좁은 공간에서(반명함사이즈 3cm x 4cm) '인물'이 정말 보기 싫은 사진이 된다는것.


그리고 이번에 개정된 6가지 규정에 '보정'이란 말은 없다.


'보정'을 하지 말라는 여권사진도 기본적인 보정을 하는 마당에 규정에도 없는 보정을 안할 이유는 없다.


그렇다면 과연 어떤 사진이 보정에 유리할까.


얼굴을 안가린 사진이 보정에 더 유리하며 더 이쁘게 나온다. 그것은 분명히 사진을 찍고 바로 보정하면서 증명해 보일 수 있다.

(여권사진도 얼마든지 이쁘게 된다. 자연스러운 보정이 필요한 이유)


제출한 사진으로 본인 확인이 곤란할 경우 담당 공무원이 보완을 요구 할 수 있다니 지나친 보정은 소용 없을수도 있다.


그러니 보정은 지나치지 않게, 중요한 포인트를 딱 집어서 최대한 자연스러우면서도 이쁘게 보정하는것이 중요하다.




자연스러운 보정을 원한다면 사진을 찍는 과정에서부터 사진사의 말을 믿어야 한다. 그렇다면 더 나아진 본인의 모습이 보일것이다. 
















posted by 럽 lovepoem

페이스북이 다운되면 그냥 다른 일 하면 되는데 꼭 원인이 궁금해서 찾아보게 되는 기사들...


그리고 접하는 수많은 광고들...


그저 페이스북 접속이 원할하지 않다는 내용뿐... 광고로 도배된 화면만 한번 더 보는것이다. 


접속이 원할하지 않다는건 나도 안다... 쩝..


정보 전달이 주가 되어야할 페이지가 광고로 뒤덮여 있다니.. 그리고 그 페이지를 어쩔수 없이 보고 있어야 하는 우리나라의 인터넷 환경.









나도 내 블로그에 광고를 달고는 있지만 적당히는 힘들겠지... 다 먹고 살자고 하는건데..;;;


그나저나 기사마다 단골로 등장하는 "관계자"는 누굴까... 친구? 지인? 웹마스터? 누구냐 넌...










posted by 럽 lovepoem
2014.12.16 11:14 GX-20 갤러리/세상구경


인사동에서 남이섬 가기...

뜬끔없이 갑자기 왠 남이섬???


아침 출근길에 "Excuse me, Can you speak english?" 하며 달려드는 외국인들을 만났다.

현재의 내 영어실력(?)이라면 당연히 "쏴리~"하며 손사래를 쳐야하지만 난 원래... 원래... 옛날부터... 영어울렁증은 없다. 한마디를 못하더라도.. 흐..


엄지와 검지를 거의 닿을듯이 붙이며 "쬐끔~~".

이러면서 일단 "다 덤벼!!!" 모드로 맞이한다... 그리고는 땀 삐질..ㅎㅎ;;;;


생김새는 인도나 파키스탄?? 요 동네인듯한데 그중에 처자가 영어를 하는가보다 다른이들은 눈만 껌뻑이고 있고.

"인사동" "남이섬" "셔틀버스"

알아들은 말은 이렇게 세 단어.. ㅎㅎ;;;;


얘들은 인사동에서 남이섬을 찾고 있냐... ㅡㅡ;;;; 


처음엔 무슨 카페가 있나 싶었다. 셔틀버스를 찾길래 이 앞을 지나다니는 버스를 말하는가 싶어서 인사동방향을 가리키며 길을 안내했다.

그렇게 알려주고는 내 갈길을 가는데 뭔가 찜찜한거다... 잘못 알려준것같아서 바로 검색을 해보니 헐....... 인사동에서 남이섬가는 직행 셔틀버스가 있네.


가던길 멈추고 재빨리 되돌아갔다. 아.. 없다... 이미 많이 간듯한데.. 방향이 맞긴한데... 얼마나 간걸까...

이 추운 날씨에 엉뚱한곳에 간건 아닐지.. 셔틀버스 운행시간이 있던데...

다행히도 그들은 그리 멀리 가진 않았다. 다시 만나서 내가 검색해서 위치를 알았노라고 따라오라고 그렇게해서 제대로 알려줬다.






내 동선은 안국역에서 272번 버스를 내려 인사동을 지나 센터마크호텔 앞에서 골목길을 빠져나오면 종각역 종로사진관 이렇게 된다.

그들을 만난게 센터마크호텔앞. 엉뚱하게 길을 알려주고 골목길을 반쯤 가다가 되돌아갔는데 버스시간을 정확히 모르던 그들은 발걸음이 빨랐다.

인사동사거리를 더 지나서 누군가에게 또다시 길을 묻고 있었고 버스 출발전에 도착하게 해주었다.



좌측으로는 인사동으로 가는 길이 있고

우측에는 "남이섬에 가고싶다"는 문구가 적인 직행 셔틀버스가 있다.

IM-A910L | 1/760sec | F/2.0 | 4.1mmIM-A910L | 1/742sec | F/2.0 | 4.1mm






1일 1회 왕복운행이고 9시 30분 출발. (아래의 안내에는 8:30)









posted by 럽 lovepoem
2014.12.05 11:03 GX-20 갤러리/세상구경


안방서 한참을 꼼지락 부스럭 대시던 어머니... 옛사진을 보고 계신다.


같이 보면서 추억에 잠기는데


"정리하려고.. 이제 버려야지.."


헐... 버리긴...!!!!!!!!


떽!!!!!!


다 그냥 두시라고... 디지탈로 바꿔서 보관할테니 그대로 다시 넣어두라고...


그리고는 몇장 챙겨서 작업을 시작했다. 사진이 많아서 몇달은 걸리겠다.




첫번째 사진.


몇살쯤...에 찍은 사진일까... 아마도 3~4살? 보통 사진뒤에 날짜를 적어놓으시더니 이건 없다. 이 사진은 작업을 마친 사진이고...


4R 사이즈로 맞춰서 크롭한 사진

PENTAX K-3 | Manual | 1/125sec | F/9.0 | 35.0mm






좌 : 3x5사이즈의 누렇게 변색되고 휜 사진.

우 : 적당한 사이즈의 액자에 넣어서 촬영. 스캐너 없음..ㅎㅎ;;; 빛반사와 각도만 유의하면 문제없다.

IM-A910L | 1/15sec | F/2.0 | 4.1mm






좌 : 그냥 눈으로 보면 멀쩡해보이던 사진도 확대해보면 많은 상처와 얼룩등이 상당하다는거

우 : 제거~






좌 : 음.. 여성의 등판인데 윤곽이 뚜렷하지 않다.

우 : 상상력을 동원해서 적당히 지우고 그려넣어야 하는 작업






좌 : 악!!!! 이런 부분이 젤 싫어~~

우 : 그래도 이런건 고난이도의 기술을 요하는 작업이 아니다. 단지 노가다일뿐......











그렇게 약 한시간동안 작업해서 완성. 이 사진을 적당한 사이즈로 맞춰서 크롭해주면 끝.

PENTAX K-3 | Manual | 1/125sec | F/9.0 | 35.0mm




이게 원본. 클릭해서 원본사이즈로 보면 엄청난 상처와 얼룩 그리고 먼지들이 보일것이다.

PENTAX K-3 | Manual | 1/125sec | F/9.0 | 35.0mm

사진 주인공은 당연히 "나"






친구들, 페친들 그리고 블로거 친구들 사진 가져오면 복원해줌. 무료로~~ 사진은 직접 들고 오기바람. 종로사진관으로.


바빠서 바로 못해주면 며칠뒤 다시 와서 가져가면 됨. ^^


무리한건 요구하지 말것. 없는 눈 그려달라거나 모자 쓴거 벗겨달라던가 뭐 그런 고난이도 복원은 안해줌... ㅎ;;;








posted by 럽 lovepoem

스크린 골프에 이어 스크린 사격.


필드에 나가기 힘든 여건에서도 골프를 즐기기 위해 게임처럼 이용하던 바로 그 스크린 시스템을 활용한 사격장이다.


PC게임으로도 사격이나 총쏘는 게임등은 많이 접해봤을테지만 일반인에게 사격이란 쉽게 접하기 힘든 종목이다.


요즘엔 유원지나 공원에 가야 그나마 사격을 해볼건데 아마존 카페는 휴식공간으로서 커피나 차를 마시면서 사격도 즐길 수 있는 곳이다.




1층에 공사가 거의 끝나갈 무렵까지 뭐가 들어올지 궁금하기도 했고 슬슬 모양새가 갖추어져 갈 즈음 '카페'라는 글씨가 있길래 관심 껏었다.

(종로2가 8번지 장안빌딩 3층이 내가 있는 종로사진관이고 바로 그 건물 1층)


그런데 언젠가부터 '카페'는 카페인데 '사격 카페'라는 글자가 보이기 시작했다. 급 관심~~


점심 먹고 쉬엄쉬엄 기웃거리며 첫발을 들여놨다.


IM-A910L | 1/15sec | F/2.0 | 4.1mm






첫 모습이야 뭐... 그냥 카페. 동물인형도 좀 있고 흠.. 아마존??? 


IM-A910L | 1/17sec | F/2.0 | 4.1mmIM-A910L | 1/17sec | F/2.0 | 4.1mm






바로 한쪽옆에 사격실이 따로 마련되어 있다. 스크린이다보니 빛이 차단되어 있어야 하겠지. 그래도 넓은 창으로 훤히 보인다.


들어가보면 4사로 2칸으로 총 8명이 동시에 사격이 가능하다.(4명씩)


개개인이 따로 영점사격도 가능하고 점수와 남은 총알수도 확인이 가능.


IM-A910L | 1/10sec | F/2.0 | 4.1mmIM-A910L | 1/10sec | F/2.0 | 4.1mmIM-A910L | 1/17sec | F/2.0 | 4.1mm





오픈 이벤트, 첫 방문시 30발 무료제공. 그냥 가서 커피한잔 안마시고 사격만 하고 올 수도 있다. 내가 그랬다.  ㅎㅎ;;;


넓은 화면에 사운드가 커서 슛감(?) 총쏘는 재미가 좀 느껴진다고 할까..


IM-A910L | 1/15sec | F/2.0 | 4.1mmIM-A910L | 1/17sec | F/2.0 | 4.1mmIM-A910L | 1/17sec | F/2.0 | 4.1mm






좌 : 사격장 내부에서 본 카페의 모습.

중 : 여러 스테이지가 있는데 그중 하나를 해본 결과 2400점 1등! 지금까지 1등이 1900점대라고 말씀하시던 사장님... 헉 그런데 최종점수와 보드상의 점수가 다르네..;;

우 : 여러 스테이지. 클레이사격은 작동이 안되고 있다고...


IM-A910L | 1/15sec | F/2.0 | 4.1mmIM-A910L | 1/15sec | F/2.0 | 4.1mmIM-A910L | 1/20sec | F/2.0 | 4.1mm




이 영상은 어떻게든 이 사격장의 모습을 실감나게 전달해보고자 노력한 것이다..... 노력... 노력...


처음엔 한쪽옆에 세워서 촬영을 해봤는데 화면이 다 안나와서 실패... 도중에 스마트폰을 왼손으로 들었다.


결국 사격은 오른손 한손으로...;;;;;; 손목이 지금도 뻐근하네... ㅠㅜ;;;;;






날아가는 새들은 그냥 맞추면 되는데 네발 달린 땅위의 동물들은 눈을 맞춰야 된다고 한다. 아직 한번도 못 맞춰본..... 



아마존카페 : 종각역 7번 혹은 8번출구 나와서 바로 옆 장안빌딩 1층  02.730.0057


종로사진관(3층)에서 쿠폰도 나눠주고 있음.. 어차피 그냥 첫방문도 30발 무료제공이긴 한데.. ㅎㅎ;;;
























국내 첫 시도라는 스크린 사격 시스템.


아직 문제가 좀 있다.


1. 라이플의 구조상 사격이 쉽지 않다. - 가늠쇠를 타겟에 겨눌때 얼굴을 바짝 붙여도 각도가 잘 안나온다. 오른손으로 손잡이를 감싸 잡으면 얼굴이 바짝 붙질 않고

                                                      결국 가늠쇠랑 타겟 그리고 눈을 일직선으로 놓기가 어려워진다. 라이플의 종류를 바꿔야 할듯하다. 손잡이가 좀 더 아래로 각이

                                                      세워진 스타일의 라이플이라야 사격이 수월해질듯.

                                                      지금의 총은 한참 사격하고 나면 손목이 조금 뻐근하다. 아니면 사격자세를 아예 수정하든지..;;;


2. 영점이 바뀌는 문제. - 아직 다양한 시도를 안해봐서 잘은 모르겠으나 영점을 잡은 상태서 한참 사격을 하다보면 타겟보다 한참 오른쪽에 총알이 맞는 문제가 있었다.

                                   스테이지별로 문제가 있는것인지 라이플 즉 총에 문제가 있는건지는 모르겠다. 아마도 총에 문제가 있었을 가능성이 있다.(센서??)


1번은 사람마다 적응의 문제일 수도 있는거고 

2번은 반드시 해결되어야 할 문제다. 공짜라면 모를까 돈내고 사용하는데 오류가 있다면 화나지 않을까... ^^







posted by 럽 lovepoem

서울 종로구 종로2가 8번지 장안빌딩 3층 종로사진관. 

02-733-7676


종각역 7번출구 옆건물. 

02-733-7676


종로사진관을 찾는 설명에 위 두 문장중 어느것이 더 찾기 쉬울까...


네비게이션이나 지도가 있다면 주소겠지만 그냥 찾는다면 과연 그럴까?


그런데 종각역 7번출구조차 못 찾는 사람이라면.................. 그런 사람이 있냐고? 있다. 분명 있다.


그래서 준비한 영상~




종각역 7번 출구에서 종로사진관을 찾는 아주 쉬운 방법.



그러나 7번 출구를 못찾는 경우....가 가끔 있더라... 3번출구에서 찾는 것은 아래 사진으로... 3번 출구에서 그냥 직진하면 7번 출구 보이니까...






종각역 3번출구 나와서 직진하면 7번출구

PENTAX K-3 | Manual | 1/125sec | F/13.0 | 35.0mmPENTAX K-3 | Manual | 1/125sec | F/9.0 | 18.0mm




PENTAX K-3 | Manual | 1/125sec | F/9.0 | 18.0mm








자.. 아래 또다른 영상 하나...





7번출구를 찾는것도 3번 출구를 찾는것도 못하겠다...하는 분들은 YMCA는 아시겠지..요?



좌측사진 : YMCA오른쪽옆은 건물이 없음. 민들레영토만 있다... :)

우측사진 : YMCA왼쪽편에 있는 장안빌딩에 종로사진관이 있다.

PENTAX K-3 | Manual | 1/125sec | F/9.0 | 18.0mmPENTAX K-3 | Manual | 1/125sec | F/9.0 | 18.0mm





추가로 하나 더!!! 종각역 8번출구로 나오면 떡!하니 YMCA와 장안빌딩의 사이로 입구가 있음.


PENTAX K-3 | Manual | 1/125sec | F/9.0 | 18.0mm






 -= 정리 =- 


1. 종각역 7번출구>미스터피자 옆>골목길 입구

2. YMCA 좌측 옆건물

3. 종각역 8번출구> 바로 보이는 작은 골목입구


장안빌딩 3층!!!


















posted by 럽 lovepoem


옥탑방고양이 오디션에 참가하는 김민정양의 사진을 찍어줬다.


뮤지컬? 연극? TV드라마는 알겠는데 연극인지 뮤지컬인지... 뮤지컬이라고 했던것 같기도 하고.... ㅡㅡ;;;;


사진 이쁘게 나와서 만족스럽다길래 블로그에 올려도 되겠냐니까 흔쾌히 허락했다.


촬영 내내 유쾌상쾌한 성격으로 힘 하나 안들이고 특별히 요구 안해도 자세도 표정도 척척.


오디션에 좋은 인상 심어주고 합격했으면 좋겠다.





요즘 오디션에서는 '보정' 안한 사진을 요구하는 곳이 많아졌다던데 그래서 살짝만 해준것. 잡티하고 피부톤만 살짝~


시골처녀 분위기가 필요해서 옷도 맞춰입고 왔다는데 그냥 어린 학생 같다...


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9.0 | 35.0mm





나중에 옷 제대로 갖춰입고 다른 프로필촬영도 하러 오겠단다. 그렇다면 그땐 역시나 다른 분위기로 촬영을 해야겠.... 유쾌상쾌 분위기가 달라질까??.... ;;


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9.0 | 35.0mm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9.0 | 35.0mm






오디션에 합격하라는 의미로 제목은 그냥 "옥탑방고양이 - 김민정"으로 쾅!


좋은 소식으로 다시 찾아주기를 빌어요~~~
















posted by 럽 lovepoem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