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non EOS-1D Mark III | Manual | 1/200sec | F/3.2 | 57.0mm


우리 사장님이 된다면 가장 좋을 것 같은 연예인’에 국민MC 유재석이 꼽혔다.

아르바이트 전문 구인구직 포탈 알바몬은 아르바이트생 1,419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에서 가상의 연예인 사장님 ‘최고’와 ‘최악’에 각각 ‘유재석’과 ‘김구라’가 꼽혔다고 밝혔다.

유재석(39.9%)은 지난 해 7월 알바몬이 실시한 같은 조사에서 1위를 차지한 데 이어 2년 연속 최고의 사장님으로 꼽혀 눈길을 끌었다. "평소 보여주는 반듯하고 겸손한 이미지가 알바생들을 많이 도와줄 것 같다"는 것이 네티즌들의 읜견이다.

2위는 ‘다양한 기부 활동으로 모범이 되고 있는 천사표 부부’션-정혜영 커플(17.6%)이 차지했다. 3위는 ‘어눌하지만 잔정이 넘치는’ 화요비(8.4%)가 차지한 데 이어, ‘명랑한 카리스마’의이효리(7.8%)가 4위에 올랐다.

‘구박당하는 알바생의 설움을 이해할 수 있을 것’이라는 이유로 5위에 오른 ‘천데렐라’ 이천희(7.5%)도 눈길을 끌었다. 또 ‘꽃보다 남자’의 두 남자 주인공 김현중(7.4%)과 이민호(4.7%)가 나란히 6, 7위에 올랐다. 특히 김현중은 ‘힘든 일이 있을 때면 꼭 나타나서 도와줄 것 같아서’, 이민호는 ‘보고만 있어도 힘이 날 것 같아서’가 각각 그 이유로 꼽혔다. 그 외 박예진, 장서희, 김태희, 장동건 등도 함께 일하고 싶은 최고의 사장님으로 꼽혔다.

이와 반대로 우리가게 사장님이 된다면 가장 힘들 것 같은 사장님에는 ‘막말 및 독설의 1인자’ 김구라(26.9%)가 꼽혔다. 2위는 몰래 카메라의 주인공 ‘이경규(16.9%)’가 꼽혔으며, 지난 해 같은 조사에서 1위에 올랐던 ‘호통명수’ 박명수는 16.3%의 응답에 그치며 3위로 물러났다. 또 ‘단 둘이 남겨지면 어색할 것 같은’ △정형돈(8.9%)이 최악의 사장님 4위에, ‘부려먹기의 대명사,



김형우 cox109@newsen.com
블로그 이미지

럽 lovepoem

사진으로 세상을 모두 담는것이 꿈인 저의 포토블로그가 "럽의 세상담기"이며 지금은 유튜브에서 영상으로 세상을 담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유재석이 연예인으로는 유일하게 한국의 기네스 격인 한국기록원(이하 한기원)의 개인 기록 보유자로 등재돼 있어 화제다.

유재석은 지난해 5월 22일 경기도 일산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이뤄진 MBC '무한도전' 기네스 특집 녹화 당시 멤버들과 함께 얼굴에 빨래집게 많이 집기' 기록에 도전해 26개로 최고 기록을 세웠다. 현재까지 이를 경신한 이가 없어 유재석이 최고 기록을 보유하고 있다.

25일 한기원 측에 따르면 당시 정형돈은 30개 이상에 성공했으나 기록 시점에서 여러 개가 떨어진데다 귀 등 다른 부위에 빨래집게를 집어 실격 처리됐다.

'무한도전'의 김태호 PD는 "당시 '무도' 멤버들과 함께 시도했으나 유재석이 최고 기록을 세웠다"며 "당시 바로 인증서를 받는 장면이 방송에까지 나갔다"고 밝혔다.

연예인 단체 기록은 지난해 5월 13일 SBS '있다! 없다?'이 주관한 '50명 다리묶고 달리기' 팀이 보유하고 있다. 이들은 당시 SBS일산탄현 제작센터 운동장에서 실시한 연예인 50인 51일각 50m 다리 묶고 달리기 기록도전에서 28초19의 기록을 세웠다. 당시 도전에는 은지원, 노홍철, 박현빈, 김준, KCM, H-유진, 줄리엣강, 고영욱, 신동욱, 김세진, 이정수, 판유걸 등이 참여했다.
블로그 이미지

럽 lovepoem

사진으로 세상을 모두 담는것이 꿈인 저의 포토블로그가 "럽의 세상담기"이며 지금은 유튜브에서 영상으로 세상을 담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