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촬영방법'에 해당되는 글 1건


드디어 오미자 개봉!

걸죽하고 진한 오미자엑기스가 탄생했습니다.

100일이 넘는 긴 시간동안 정말 색깔좋고 맛있는 오미자엑기스가 만들어졌습니다.






오미자엑기스로 만든 주스입니다. 물을 많이 타서 먹어봤는데 '오미자차'라고 하기엔 지나치게 달아서 찬물에 섞어서 주스처럼 마셨습니다. 음료같기도 하군요. ;;;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9.0 | 45.0mm






왼쪽부터 사진찍은 방법에 따라 어떻게 보여지는지 올려봤습니다.

왼쪽 첫번째는 장노출로 노출만 맞춰서 찍은것. 두번째는 같은 환경에서 조명(스트로보)를 사용한것.

제일 오른쪽사진은 바닥과 배경을 하얗게 만들어서 스트로보를 사용했습니다. 스트로보의 위치는 위에서 약간 뒤. (그림자가 앞으로 보이죠?)

위의 첫번째 사진이 옆면까지 하얗게 만든뒤 약간 앞에서 터뜨려준것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5sec | F/5.6 | 45.0mm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5.6 | 45.0mm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9.0 | 45.0mm








개봉전의 모습입니다. 움직여보면 엑기스가 출렁이지 않고 진하게 우려졌음을 알 수 있습니다..^^

채에 걸러내는중입니다. 처음엔 병에 채를 올려서 바로 넣었는데 나중엔 쉽게 부울수가 없더군요. 그래서 냄비를 사용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sec | F/5.6 | 45.0mm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sec | F/5.6 | 45.0mm








큰병에 가득 나옵니다. 작은병을 하나 준비해서 바로 시음. 한방울도 아낌없이 짜내고 있습니다..ㅎ;;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2sec | F/5.6 | 28.0mm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2sec | F/5.6 | 28.0mm







모든 엑기스를 부어내고 남은 상태에서 술을 부었습니다. 처음엔 술을 만들 생각이 아니었는데 딱히 쓰일데도 없고 버릴수도 없으니 만들어야지요.. ^^

그런데 술의 양이 한참 적었네요. 더 사다가 채워야겠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2sec | F/5.6 | 28.0mm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2sec | F/5.6 | 28.0mm






엑기스가 상당히 진하고 달아서 물을 많이 타 먹어야 하겠더군요.

제천 멤버들께도 맛을 보여드려야 하는데.. 언제쯤 모이면 좋을까나...




제천 오미자 담그던 날


블로그 이미지

럽 lovepoem

사진으로 세상을 모두 담는것이 꿈인 저의 포토블로그가 "럽의 세상담기"이며 지금은 유튜브에서 영상으로 세상을 담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