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서울시립 남서울미술관

사당역 6번출구


한글TRANS:

영감과 소통의 예술


2012 서울미술대전. 지인의 소개로 지인의 지인들을 만나러 가서 보게되었는데 결국 지인은 못 만났다. 결국 난 대타가 되버린셈.. ㅡ,.ㅡ







옛모습을 그대로 둔 건물이 보기 좋았는데 상단에 걸어놓은 현수막은 과연 묶어놓은걸까 뭔가를 박아서 고정 시킨걸까... 작은 것 하나하나 손상되지 않게 보존하는것도 먼 훗날 후회하지 않는것일텐데 그렇게까지 신경을 쓰진 않겠지... 부수지만 않아도 다행이라 여기고.. 흠..






작가들의 손글씨 하나하나가 작품인 이곳..






작품명 : 피어나는 꿈









세번째 사진에 나온 작품이 '봄'과 '꿈'인데 그 앞의 작품들은  같은 글자이지만 '봄 서다' 그리고 '꽃 서다'.





입체시각시

그대가 곁에 있어도 나는 그대가 그립다


직접 보면 알아보기 어렵고 그 옆의 책자를 보면 좀 쉽다.(세번째 사진) 그래봐야 읽기는 어렵지만...







쇳가루로 만든 작품 그리고 북아현동(세번째사진)






드디어 2층.





세명의 진사가 한곳을 응시하는중.





왼쪽의 사진을 가까이서 보면 오른쪽처럼 글씨들이 보입니다. 작품명 '둥'과 '야호'. 너무 가까이서보면 스탭분이 곤란해합니다. 작품의 훼손이 걱정되는거지요..^^





한글로 표현한 동물들과 사람.





가끔은 거울을 보면서 사진을 찍는 자신을 돌아보는 것은..(잉 무신 소리?)





규모가 작아서 짧은 시간이면 다 돌아봅니다. 미술관의 위치도 접근이 쉬운편이지요.





큰 지도에서 럽의 세상담기 - 출사지 보기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럽 lovepoem

사진으로 세상을 모두 담는것이 꿈인 저의 포토블로그가 "럽의 세상담기"이며 지금은 유튜브에서 영상으로 세상을 담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반응형

하늘공원아래에 내려와서 찾은 노란 꽃....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것은 아파트로 돌아와서 집에 들어가기 직전 찍은 사진..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날이 이미 많이 어두워졌다...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럽 lovepoem

사진으로 세상을 모두 담는것이 꿈인 저의 포토블로그가 "럽의 세상담기"이며 지금은 유튜브에서 영상으로 세상을 담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반응형



하늘공원으로 들어가는 첫 관문 하늘계단을 다 오르자 하늘보다는
꽃길이 먼저 보인다. 주말인데다 봄이 왔으니 어딜가나 연인들뿐이다.
나도 짝을 맞춰 왔어야 하는건데 아쉽도다...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상당히 좋은곳, 이미지투어 출사함 하면 좋을듯..^^




사용자 삽입 이미지

조금은 어정쩡한 자세의 두사람... 그러나 보기 좋았으니.. 그래서 연인인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봄인데 분위기가 어째 가을인듯이..ㅡㅡ;;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어머니와 아이들을 먼저 보내고 뒤늦게 걸어가는 두사람... 그 잠시라도 즐기기를... 옛 생각을 하며.




사용자 삽입 이미지

꽃상태들이 그다지... ^^;;;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럽 lovepoem

사진으로 세상을 모두 담는것이 꿈인 저의 포토블로그가 "럽의 세상담기"이며 지금은 유튜브에서 영상으로 세상을 담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