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lovepoem
'GX-20'이라는 카메라로 사진을 찍고 있습니다. K-3로 변경. 사진으로 세상을 모두 담는것이 꿈인 저의 포토블로그가 "럽의 세상담기"입니다.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Notice



Recent Comment

Archive

2017.11.26 13:25 GX-20 갤러리/제품

8문장으로 끝내는 유럽여행 영어회화




해외여행을 목적으로 읽어본 영어회화책이 누구나 한번쯤은 있을것이다. 대부분은 비행기에서 호텔에서 관광지에서 사용되는 간단한 대화를 풀어놓는다.


영어를 읽을줄만 안다면 책을 보며 간단한 대화가 가능하기는 할것이다. 이 책은 첫 표지를 여는 순간 목적을 잊게, 혹은 책의 정체성을 의심하게 된다.




8문장으로 해외여행 영어회화가 끝난다니....

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







저자는 마이크 황. 영어 강사란다. [영어를 읽기도 어려운 부모님께서 배낭여행을] 간다면 어떨까 하는 생각으로 책을 만들었다는 이 멘트. 과연 그렇게까지 꼼꼼하게?


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








첫 표지를 열면 보이는 신상정보 적는 란. 이 책의 정체성이 헷갈리는 순간이다. '영어회화' 책일까 '영어다이어리(?)' 혹은 '여행계획서(?)'. 

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

영어학원을 다니면서 원어민들과 대화를 하면서 느꼈던것인데 우리가 생각한대로 말하고 싶은대로 길게 영어문장을 만들려하면 정말 어렵고 꼬이게 된다. 

"Bakerloo로 갈아타려면 어디로 가야 하나요?" = "Where should I go to trasfer to the Bakerloo Line?"   ===> "Whrer is the Bakerloo Line?"

책에서 예를 든것처럼 목적지만 말해도 상대방은 알아서 설명해준다. 어디로 어떻게 가서 갈아타는것인지 자신이 서있는곳을 기준으로 자신이 아는만큼 말이다.









이 책에 소개된 유럽 여행지, 그리스. 이탈리아. 스위스. 독일. 오스트리아. 체코. 프랑스. 영국.

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








여행준비까지 자세히 안내해준다. 그런데 여권가격 안내가 좀 이상하다. 가격이 수수료만 써져있다. 국제교류기여금까지 포함하면 18세 이상 복수여권은 53,000원이다. 5년짜리는 18세 이하 미성년자에게 발급된다.

iPhone 6s | Normal program | 1/40sec | F/2.2 | 4.2mm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






이리 알아두면 좋을 정보들을 꼼꼼히 알려준다.

iPhone 6s | Normal program | 1/40sec | F/2.2 | 4.2mm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





iPhone 6s | Normal program | 1/40sec | F/2.2 | 4.2mm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




자신의 일정을 미리 적을 수 있도록 페이지가 할당되어 있고

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








드디어 영어공부의 시작.


초반부는 마치 이 책이 영어회화책이 아니라 여행계획서나 다이어리 같은 느낌이 많이 들게 한다.

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









읽어보면 상당히 쉬운 영어들이지만 정작 외국인을 상대하면 버벅이거나 머리속이 하얘지는게 현실. 자꾸 부딪히는게 답이다.

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








그외에도 해외에 나가서 쉽게 접하기 힘든 정보들(요즘엔 스마트폰으로 다 해결이 되지만 스마트폰을 스마트하게 쓰지 못하는 사람들도 상당하다)

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








이 단어들만 다 외워도 해외여행 어렵지 않을듯.

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










이 스타일로 캐나다편이 있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많이 했다.


BC의 밴쿠버에서 시작하여 알버타 캘거리, 마니토바의 위니펙과 처칠, 온타리오의 토론토와 오타와, 퀘백과 몬트리올까지... 너무 개인적인 바램은 아닌가 싶지만 요즘 캐나다 여행 및 이민이 늘어나는 추세이므로 괜찮지않을까 싶다.


















Top 10 연설문 - 딕테이션.쉐도잉으로 영어독해.영어듣기 잘하는 법



posted by 럽 lovepoem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0.03.04 23:34 뉴스 이모저모/리뷰




근래들어 늘 사진관련 책만 보다가 여행기를 찾았습니다.

제가 좋아하는 사진은 많지 않고 글이 더 많은 책은 익숙치 않지만 이번엔 좀 다를듯합니다.

한줄 한줄 머릿속에 그림이 잘 그려지기 때문이랄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13.0 | 45.0mm






오늘 교보문고에 들러 구입했습니다. 책 내용은 나중에 다 읽고서 차차 하기로 하고 오늘은 인증샷.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11.0 | 20.0mm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13.0 | 45.0mm




머릿속에 그림이 잘 그려지는 이유는 간단합니다. 이번 충북팸투어에서 뵌 분이기 때문입니다. 제가 사진도 많이 찍었고 요 앞의 포스팅에도 출연(?)했습니다.  글을 읽다보면 머릿속에서 장면이 잘 그려집니다.

보통 책을 읽으면 지은이의 모습을 전혀 모르기에 책을 읽는 사람이 상상만으로 모습을 그려보게 되는데 이 책은 그럴 필요가 없는 셈입니다. 책만 펴면 잠이 오는 제가(사진 관련책은 제외) 과감히 도전하는 이유입니다.

중간중간에 그려진 그림은 지은이의 동생분이 그리신것이니까 자매가 같이 책을 낸 것이지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13.0 | 45.0mm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13.0 | 45.0mm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13.0 | 26.0mm







그리고 이렇게 여행정보도 꼼꼼히 나와있어 차후 언제든 여행 할 기회가 온다면 큰 도움이 될듯도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11.0 | 29.0mm





3월말에 다시 콜롬비아로 간다고 하니 그전에 사인이나 받아둬야 겠습니다. :)


지은이 : 바람구두를 신다
그린이 : 만화인간





posted by 럽 lovepoem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ㅁ-!!!!!!
    지금 봤습니다. 아악...정말 몸둘바를 모르겠습니다. 사실 좀 급하게 나온책이라 사진이나 편집 등 안타까운 점이 너무 많은 책입니다. 하지만 이렇게 잘 보아주시니...ㅠㅠ정말 감사합니다. 부족하지만 재미있게 읽으시길 바래요^^;ㅎㅎ

    3월 가기전에 꼭꼭 홍대 들를테니까, 그때 뵙고 또 인사드리지요.ㅎㅎ
    고맙습니다!

    • Favicon of https://lovepoem.tistory.com BlogIcon 럽 lovepoem 2010.03.06 06:33 신고  Addr Edit/Del

      뭐든지 완벽하려고 하면 김밥 옆구리 터지듯이 엉뚱한데서 엉망이되요.
      차라리 조금은 여유있게 만들어지는것이 좋을때도 있지요. ^^

  2. 전 그냥 여행관련 자료가 있는 책들만 보곤 했는데
    여행기를 보면 정말 좋을것 같아요. 생생한 체험의 글도 나와 있을테니 말이죠.^^

  3. 오호...사인까지 받아두실 셈이군요.ㅎㅎㅎ 저도 홍대 앞 떡볶이 모임때 끼워주셈~^^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