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10 연설문 - 딕테이션.쉐도잉으로 영어독해.영어듣기 잘하는 법



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




받아쓰기와 따라말하기를 잘하면 독해와 듣기가 된다?


틀린말은 아닐듯하다. 받아쓸 정도면 뭐 어느정도 들려야 되는거 아닐까... 왠만큼 들렸으니 따라하기도 될것이고...  결국 영어 공부의 방법을 제시해주는 책.


Top 10 연설문 - 딕테이션.쉐도잉으로 영어독해.영어듣기 잘하는 법


리뷰 제안을 받았을때 아주 살짝 아주 잠깐 고민을 했다. 아마도 0.1초 정도?


너무도 오랜만인 리뷰제안이어서? 책(?)이라서?


둘다 고민하게 만드는 주제임에는 틀림없다.


돈이든 뭐든 제공받으며 리뷰 쓰는게 익숙치도 않고(좋은말만 써주는거 잘 못하니까...)


책........ 책은 리뷰한적이 거의 없고 글보단 사진을 찍어서 포스팅하는게 더 익숙하다보니 잠깐 망설인것 같다. 아마도 0.1초.


그런데 아마 더한 악조건(내가 포스팅을 하기에)이었더라도 이 한가지 조건이라면 받아들였을거다. 영어!


나한테 현재 가장 중요한 화두는 바로 영어.


캐나다로의 이민을 목표로 삼은 내게 영어는 필수요건. 도움이 된다면 뭐든 할것이므로 받아들이지 않을 수 없었다.





이 책만 제대로 하면 미드와 영화가 들린다... 상당한 자신감.. 흠흠..

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

책을 어떻게 읽고 활용해서 영어공부를 하는 것인지 자세한 설명이...





아무리 좋은 방법의 공부도 자신과 맞지 않으면 소용없지 싶다. 과연 이 책은 어떤 효과가 있을것인가.


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






사실 영어공부는 문법이든 뭐든 복잡하고 어렵게 느껴지면 접근이 어렵다.


솔직히 말해서 이 책을 살펴보면서(읽어보면서가 아니다) 살짝 부담이 느껴졌다. 공부방법이 자세히 적혀 있고 안내되어 있으나


기존의 공부방법의 틀에서 얼마나 벗어나 있느냐를 따지기전에 그 방법에 접근하는것부터가 부담을 느끼기에 충분하다.


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


Listen to your internal whisper.





책을 살펴보다가 눈에 띄는것은 공부방법이 아니라 이 한사람이었다. 스티븐 스필버그.


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


어릴때 나의 존경하는 인물엔 늘 이 사람이 있었다.


흔히들 세종대왕, 이순신 장군, 에디슨, 링컨 등 위인전이 하나 둘쯤 있는 사람들을 말하던 어린 시절에 난 좀 달랐다.


E.T.(The Extra Terrestrial)를 시작으로 수많은 영화들을 보며 그의 상상력과 그것을 표현하고 만들어 보여주는 능력에 감탄하며 존경하게 되었다.


그의 존재만으로 이 책은 상당히 흥미로움이 커졌으며 기꺼이 시간을 낼수 있게 되었다.








스티븐 스필버그의 연설문을 읽을때 도움되는 관련 단어들


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






익숙한 단어가 보인다.

Jurassic Park

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






E.T.(The Extra Terrestrial)


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








스티븐 스필버그의 아버지 아놀드 스필버그


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



일은 나를 만드는 작업!

 

일이란 정체성이다. 어렸을 때 왕따를 당하며 외로웠고, 유대인임을 부끄럽게 생각했다. 아버지가 주신 카메라로 영화 만드는 일에 몰입하니

외로움도 잊고 잘 할 수 있겠다는 자신감이 생겼다.


카메라는 부끄럽게 여겼던 나의 뿌리에 대한 영화를 만들게 했다. 1993년 제2차 세계 대전 당시 수많은 유대인들을 구한 독일사람 쉰들러의 

이야기 <쉰들러리스트>를 통해 인간의 존엄성을 말하고 유대인들의 고통과 아픔을 함께 나누고자 했다.


일이란 '치유의 과정'이다. 어머니는 누나 같았고 아버지는 일 중독이셨다. 두 분은 이혼하셨고 나는 모든 이유를 아버지 탓이라며 내내 미워했다. 

분노와 화가 나를 지배했다. 그런 내 마음이 초기의 영화 '죠스'와 'E.T.'에 고스란히 담겼다.

나중에 어머니의 외도로 이혼하셨음을 알았지만, 여전히 아버지를 미워했다. 그러나 그 일은 내가 인생에서 가장 후회하는 일이었다.


오랜 시간 후에, 아버지에게 손을 내밀었고 아버지도 나를 안아주셨다. 그 후 <라이언 일병 구하기>에서 밀러 대위에 아버지를 투영하여 원망과 

용서의 메세지를 담았다. 오래도록 나를 붙잡고 있던 아버지로 인한 응어리진 마음이 풀리는 순간이었다. 나의 일은 나를 치유하였고 내 마음에 평화를 가져왔다.


일이란 '도전'이다. 어렸을 때 아버지를 따라 밤하늘의 쏟아지는 유성우를 바라보며 '우주'를 발견했을 때처럼, 매 영화를 통해 새로운 세상을 발견한다. 

돈은 내 관심사가 아니다. 해리포터의 스파이더맨 제작을 제안받았지만 거절했다. 둘 다 경이적인 성공을 이룰 거라 예상했지만, 비슷한류의 영화를 

이미 만들었기에 더 이상 나의 흥미를 끄는 도전이 되는 작품이 아니었다.


여러분이 하고 있는 일 또는 하고자 하는 일은 여러분에게 무엇을 의미하는가. 저마다 자기의 길이 있다. 꿋꿋이 그 길을 걷길 바란다.

여러분만의 영화는 이미 시작되었다. 레디~ 액션!

출처 : Top10 연설문 / 스티븐 스필버그












레디~ 액션!























Miklish.com으로부터 책을 제공받으며 리뷰를 약속했을뿐 내용이나 방법등에 대해서는 전혀 요구받은게 없는 솔직리뷰임을 밝힘

(더불어 이런 표시를 포스트의 일부에 붙이는게 정말 싫음)




블로그 이미지

럽 lovepoem

사진으로 세상을 모두 담는것이 꿈인 저의 포토블로그가 "럽의 세상담기"이며 지금은 유튜브에서 영상으로 세상을 담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3 서울국제도서전



한두시간 보면 끝일줄 알았는데 꽤 구경할게 많다. 책 안읽는 나같은 사람도 책구경하게 만드는 재주가 있다. :)


"만드는 여자"도 그중 하나다. 첫 느낌은 그냥 아.. 책을 만드는구나..였다.


설명을 들어보면 알 수 있는데 보여지는 뭔가가 없다.

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16.0mm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24.0mm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31.0mm





이런 책들은 제목만 가져다 놓은 것이 아니다. 실제 발매된 책을 구입하여 리빌딩한것이다. "스티브 잡스"라는 책은 그의 트레이드마크가 된 청바지를 주제로 하여 리빌딩했다.

책을 분해하고 다시 만든것인데 속지를 제외하면 모두 다시 만든것. 책을 다 읽고 구석에 처박히는 것이 아니라 인테리어 소품으로 가치를 끌어올린셈이다.

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20.0mm




"자전거여행" "그림 그리고 싶은 날" 겉표지만 봐도 책의 내용을 알 수 있다.

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21.0mm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26.0mm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18.0mm





수많은 볼거리가 가득...

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16.0mm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23.0mm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16.0mm



일일이 찾아보기 힘든 풍경...

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16.0mm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16.0mm





소중한 받침대

"대한민국이 만들어 세상을 거뜬히 받치다"

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38.0mm


조립식 휴대용 책 받침대. 조립해보고 왕창 할인받자... 할인조건이 여러가지.

3일 이내로 조립하면 10% 할인 

3분 이내면 20%

30초x2는 30%

0.3세 ~ 19세 10% 추가 할인~

셋중 하나 느껴지면 10% 추가 할인........ 셋은 뭐냐.. 싶었는데 아래에 추가 설명. 사랑,우정,열의. 아래에 추가한 영상 보면 누구라도 열의는 느껴지게 될듯하다.


별거 아닌데 복잡하게 만들어진듯... ^^


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16.0mm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16.0mm




1분(30x2)안에 조립해보겠다고 도전한 어느 학생. 성공?






이쁜 책갈피... 책은 읽지도 않으면서 이런게 왜 눈에 들어오냐...

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16.0mm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26.0mm




아이디어가 좋은 자석식 책갈피... 만듦새를 보면 가격이 조금 비싸다는 생각이 들지만(책값에 비해) 누군가에게 선물한다 생각하면 그다지 아깝지는 않을듯.

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18.0mm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16.0mm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16.0mm



스페인이던가... 누군가 대화하는걸 옆에서 사진찍으며 듣다가 알게된 어느 자매의 부스.

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16.0mm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16.0mm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16.0mm



구석에서 뭐하나 싶었더만 계속 만드는 중이다...

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36.0mm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45.0mm




시종일관 무표정, 사진을 보고 카메라를 들이대니 몇마디 한다. 자기앞에 놓여진 폴라로이드 카메라로 찍은거라고... 난 됐어요.. 찍히는 것보다 찍는걸 좋아해...

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23.0mm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16.0mm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16.0mm






서일대학교 미디어출판과 학생들의 작품들... 명함이나 제작의뢰하면 어떨까...

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16.0mm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20.0mm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36.0mm





신기한 마술종이 슈링클스. 


마술이라면 눈에 불을 켜고 봐야하는 내게 딱 걸린 마술종이 슈링클스.

종이에 그림을 그리고 색칠해서 오려낸 다음 열을 가하면 1/7로 작아지면서도 형상이 유지된채로 플라스틱이 된다... 오호..


얇은 종이가 크기는 작아지는데 두께가 두꺼워지고 단단한 플라스틱이 만들어진다.

사장님과 직원분이 영국에서 어제(18일) 막 들여온 제품이라면서 열심히 설명을 해주신다. 열성형압축필름등 국내에서도 만들어보려했지만 기술력이 부족하여 힘들었단다.

열을 가해 압축하는 과정에서 형태가 유지되지 않는단다. 내가봐도 이 제품의 성공여부는 열을 가한뒤에도 형태가 유지되어야 하는 것. 

안그럼 제일 오른쪽 사진처럼 찌그러진 상태가 될터이다.

신기하게도 이 제품은 한참 찌그러지다가도 어느정도 원 형태를 찾아간다. 제일 마지막에 살짝 눌러주면 된다.(동영상으로 확인)

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18.0mm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18.0mm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18.0mm




어린아이들에게는 신기한 장난감이자 좋은 학습교재가 될 수도 있을듯.

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29.0mm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19.0mm



다양한 아이디어로 제품을 만들어볼수도 있다. 반지나 귀걸이등 창작의 욕구를 맘껏 즐길 아이템, 마술종이 슈링클스.

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18.0mm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45.0mm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45.0mm




잉크젯 프린터로 뽑아낸뒤에 만드는 것도 가능하다고 하니 그림에 자신이 없는 사람도 충분히 즐길 수 있음. 이 제품은 나중에 리뷰를 통해 더 자세히 알아볼 예정. :)

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21.0mm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16.0mm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40.0mm




아기자기한 종이나라...

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31.0mm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31.0mm




여긴 종이마을이군...

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31.0mm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21.0mm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28.0mm














그리고...

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36.0mm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45.0mm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4.0 | 45.0mm


LG-F240L | 1/40sec | F/2.4 | 3.9mmLG-F240L | 1/20sec | F/2.4 | 3.9mmLG-F240L | 1/40sec | F/2.4 | 3.9mm


LG-F240L | 1/40sec | F/2.4 | 3.9mmLG-F240L | 1/128sec | F/2.4 | 3.9mmLG-F240L | 1/40sec | F/2.4 | 3.9mm

LG-F240L | 1/84sec | F/2.4 | 3.9mmLG-F240L | 1/40sec | F/2.4 | 3.9mmLG-F240L | 1/30sec | F/2.4 | 3.9mm




LG-F240L | 1/45sec | F/2.4 | 3.9mm












블로그 이미지

럽 lovepoem

사진으로 세상을 모두 담는것이 꿈인 저의 포토블로그가 "럽의 세상담기"이며 지금은 유튜브에서 영상으로 세상을 담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삼청동을 돌면서 내려오다가 누군가 들어가기에 슬쩍 따라 들어갔던 언덕 위의 작은 집.


집의 구조도 요상하게 안쪽으로 입구가 있어서 과감히 안으로 들어가지 않으면 그냥 뒤돌아가기 쉽고 별거 없는듯이 보이는데 


문을 열고 들어가면 작은 공간을 아기자기하게 꾸며놓은 종이컵들이 있다. 


만든 컵들을 그냥 진열한것이 아니라 사진을 찍어 같이 전시해놓아서 작은 공간이 더욱 가득차 보인다.


SAMSUNG GX20 | Manual | 1/30sec | F/4.0 | 16.0mmSAMSUNG GX20 | Manual | 1/30sec | F/4.0 | 16.0mmSAMSUNG GX20 | Manual | 1/30sec | F/4.0 | 16.0mm





제일 처음 만든 컵인듯한데 혹시 (처음 만든 저 컵이) 지금까지 남아있느냐고 물어보니 말뜻을 잘못 알아듣고 그냥 액자로 만든것이란다...


일하는 분이 바빠서 정신이 없었던듯. ^^                                                                                    구조상 자칫 신발을 벗고 들어가야 하는듯이 보이지만 그냥 들어가도 된다.

SAMSUNG GX20 | Manual | 1/30sec | F/4.0 | 20.0mmSAMSUNG GX20 | Manual | 1/30sec | F/4.0 | 16.0mm







인형들도 판매하는 것들인데 품절인듯.

SAMSUNG GX20 | Manual | 1/30sec | F/4.0 | 16.0mmSAMSUNG GX20 | Manual | 1/30sec | F/4.0 | 16.0mmSAMSUNG GX20 | Manual | 1/30sec | F/4.0 | 16.0mm




재밌는 그림들이 그려진 종이컵들.                                         스티브 잡스의 캐리커처도 보이고..                                      컵에 그린 그림 또 그 컵에 그린 그림 또......

SAMSUNG GX20 | Manual | 1/30sec | F/4.0 | 45.0mmSAMSUNG GX20 | Manual | 1/30sec | F/4.0 | 24.0mmSAMSUNG GX20 | Manual | 1/30sec | F/4.0 | 26.0mm




      포스터만 없다면 모르고 그냥 지나칠만한 평범한 집.                                                                               서울시 종로구 북촌로 11길 29   www.snowcat.co.kr



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5.6 | 16.0mm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5.6 | 38.0mm





같은 종이컵이지만 놓여진 자리와 용도에 따라서 이렇게 그림이 달라지는데...

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5.6 | 45.0mm






큰 지도에서 럽의 세상담기 - 출사지 보기

블로그 이미지

럽 lovepoem

사진으로 세상을 모두 담는것이 꿈인 저의 포토블로그가 "럽의 세상담기"이며 지금은 유튜브에서 영상으로 세상을 담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