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서울시립 남서울미술관

사당역 6번출구


한글TRANS:

영감과 소통의 예술


2012 서울미술대전. 지인의 소개로 지인의 지인들을 만나러 가서 보게되었는데 결국 지인은 못 만났다. 결국 난 대타가 되버린셈.. ㅡ,.ㅡ







옛모습을 그대로 둔 건물이 보기 좋았는데 상단에 걸어놓은 현수막은 과연 묶어놓은걸까 뭔가를 박아서 고정 시킨걸까... 작은 것 하나하나 손상되지 않게 보존하는것도 먼 훗날 후회하지 않는것일텐데 그렇게까지 신경을 쓰진 않겠지... 부수지만 않아도 다행이라 여기고.. 흠..






작가들의 손글씨 하나하나가 작품인 이곳..






작품명 : 피어나는 꿈









세번째 사진에 나온 작품이 '봄'과 '꿈'인데 그 앞의 작품들은  같은 글자이지만 '봄 서다' 그리고 '꽃 서다'.





입체시각시

그대가 곁에 있어도 나는 그대가 그립다


직접 보면 알아보기 어렵고 그 옆의 책자를 보면 좀 쉽다.(세번째 사진) 그래봐야 읽기는 어렵지만...







쇳가루로 만든 작품 그리고 북아현동(세번째사진)






드디어 2층.





세명의 진사가 한곳을 응시하는중.





왼쪽의 사진을 가까이서 보면 오른쪽처럼 글씨들이 보입니다. 작품명 '둥'과 '야호'. 너무 가까이서보면 스탭분이 곤란해합니다. 작품의 훼손이 걱정되는거지요..^^





한글로 표현한 동물들과 사람.





가끔은 거울을 보면서 사진을 찍는 자신을 돌아보는 것은..(잉 무신 소리?)





규모가 작아서 짧은 시간이면 다 돌아봅니다. 미술관의 위치도 접근이 쉬운편이지요.





큰 지도에서 럽의 세상담기 - 출사지 보기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럽 lovepoem

사진으로 세상을 모두 담는것이 꿈인 저의 포토블로그가 "럽의 세상담기"이며 지금은 유튜브에서 영상으로 세상을 담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반응형

서울시립미술관 경희궁 분관에서 열린 2010 서울예술지원박람회에 블로거/시민기자 자격으로 참여했습니다.

다소 생소한 예술지원이라는 분야의 의미와 이유를 알게된 계기랄까요...





중앙무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픈 전에 도착하여 둘러보니 아직은 준비중이고 사람이 많지 않았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2층의 인터넷존은 사람들이 많이 몰려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개막행사가 13:30부터 시작되는데 많은 사람들이 들어오기 시작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크로스오버 관악연주단 브라스통의 신나는 연주로 시작된 오프닝.

특이하게 2층의 인터넷존에서부터 연주를 하며 내려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자연스럽게 관객들을 거쳐 중앙 무대로 오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재미있고 신나는 연주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무대와 관객석의 구분없이 이뤄진 오프닝 행사는 다소 복잡해 보이기도 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세훈시장의 축하인사.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추운 날씨에도 많은 사람들이 참여하는 모습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트버스에 대하여...

아트버스는 모든 예술 정보가 하나의 시스템에 통합되어 있으며 누구든지 접속해서 정보를 얻을 수 있는 ‘예술정보의 우주’를 서울시 모양으로 형상화한 것입니다. 아트버스는 어떤 중심도 없습니다. 아트버스는 선형적이고 순차적인 질서의 강요가 아닌 참여와 공유를 통해 무한히 탈중심화와 재중심화할 수 있는 네트워크 공간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많은 이들이 고생중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입구에서는 MBC라디오 [오지혜의 문화야 놀자]가 진행중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저는 상담까지 받아보진 않았지만 많은 분들이 참여하여 서로가 원하는 정보를 교환하고 공유하는 모습들이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2층에 마련된 인터넷존에서 다과를 겸한 네트워킹 파티가 진행되었는데요.

입구에서는 쿠폰을 소지한 분들만 입장이 가능했다는군요.

전 미리 들어와서 자리를 잡은터라 쿠폰을 미리 구입하진 않았습니다만 어떤 분들은 쿠폰을 구입하고

올라오셨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개인이나 단체가 보유한 예술분야를 여러기관을 통해 지원받고 또 문화예술지우너사업을 하고자 하는

기관들은 자신들이 지원하고자하는 개인이나 단체들을 찾을 수 있는 만남의 장소가 바로

2010 서울예술지원박람회가 가지는 의미라 할 수 있는데요.

12:00부터 24:00까지 진행되는 이번 박람회는 정말 아는 사람만 아는 행사가 되는듯해서 좀 아쉽군요.

다양한 루트로 홍보가 되었겠지만 일정상 참여가 쉽지 않았을것이라 생각됩니다.

다음부터는 2-3일 정도의 여유있는 일정으로 좀 더 많은 만남이 이뤄졌으면 좋겠습니다.




http://fair.sfac.or.kr





반응형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종로구 사직동 | 경희궁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럽 lovepoem

사진으로 세상을 모두 담는것이 꿈인 저의 포토블로그가 "럽의 세상담기"이며 지금은 유튜브에서 영상으로 세상을 담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