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다시 원래 계획했던것과는 무관하게 인왕산에 오르고 있다...

늘 이런것은 아니지만...

가끔 이런식으로 산엘 오른다..

그리고 오르다보면 눈앞에 보일듯한 정상엘 안갈 수가 없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5.6 | 16.0mm







그냥 이 성벽을 따라가는 중이었는데.....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9.0 | 16.0mm






이렇게 보면서 다시 내려가는걸로 머리속에 그림을 그리고 있었는데...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9.0 | 16.0mm







어느덧 이렇게 정상을 향하고 있네...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5.6 | 29.0mm







게다가 이넘의 산은 길이 좀 험하네... 추락주의하란다... ㅡ,.ㅡ;;;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5.6 | 16.0mm







그래도 오르고나니 가슴이 탁~ 트이는듯한데 이게 뭔가....

서울 467 1994 복구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9.0 | 19.0mm




삼각점이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5.6 | 19.0mm



삼각점에 대한 자세한 설명이 있어 가져왔다...

-----------------------------------------------------------------------------------------------------
국립지리원에서 관리하고 있는 삼각점은 1910년부터 1918년에 일본 조선총독부 임시토지조사국에서 토지수탈을
위한 지적도 제작과 기간산업 건설 및 군사적 이용을 위한 1:50,000지형도제작을 목적으로 우리나라 전역에
일정한 간격으로 삼각점을 설치하였습니다.  

그러나 불행하게도 한국전쟁으로 인하여 약 72%이상이 파괴 또는 망실이 되었고, 미 군정하에서 현
국립지리원과 미군이 전후복구시설 등을 위하여 파손 및 망실된 기준점복구 측량사업을 착수하였으나
국가재건이 시대적 상황으로서 일관성이 결여된 임시적인 미봉책에 불과하였습니다.

1960년 이후부터 1970년초까지 현 국립지리원에서 지도제작, 국토건설 등을 위하여 파손 및 망실된 기준점에
대한 복구측량을 완료하였습니다.  

그 이후, 사회적 및 경제적 환경변화에 의하여 높은 정확도의 삼각점성과가 요구됨에 따라 국립지리원에서는
1975년부터 정밀측지망구축 사업을 착수하여 현재까지 약 47%정비를 완료하였고 2005년까지 완료할
계획입니다.  

이러한 삼각점은 우리나라 토지의 형상과 경계, 면적 등 정확한 지리학적 위치결정을 위해서 전국적으로 통일된
높은 정확도를 갖춘 것으로서 지도제작, 국민의 재산권 관리, 각종 국가기간산업 건설 등의 평면위치 결정을
위한 우리나라 모든 측량의 기준으로 이용이 되고 있는 국가중요시설물로서 측량법령에 의해 보호를 받고
있으나 불행하게도 국민적 무관심과 무분별한 각종 공사 등의 인위적 요인에 의해서 파손되거나 망실되는
경우가 있습니다.  

삼각점은 전국에 약 2.5km-5km간격으로 대부분 산정상에 화강암(일부 동판)으로 설치되어 있습니다.

삼각점에 붙여있는 것중 지명(운봉, 산청 등)은 1:50,000지형도의 도엽명입니다.

숫자(11, 21, 303, 423 등)은 삼각점의 등급입니다.
11번부터 19번까지는 1등 삼각점,
21부터 29까지는 2등 삼각점
301부터 399는 3등삼각점,
401부터 499까지는 4등 삼각점입니다.
이러한 숫자의 기준은 1:50,000지형도의 1도엽 단위입니다.


"재설 1974"에서 재설은 망실된 삼각점을 재설치하였다는 뜻이며 1974는 삼각점을 재설치한 년도를 말합니다.

삼각점에는 유지관리 및 사용의 편리를 위해서 명칭을 부여하고 있습니다.
(예 운봉 421 : 1:50,000지형도 운봉 도엽에 설치된 삼각점 번호(421: 4등 삼각점) 입니다.)

우리나라의 모든 측량의 기준이 되는 국가삼각점은 1등부터 4등 삼각점으로 구성이 되어 있으며,

이러한 삼각점을 기준으로 국가, 지자체, 공공기관 등에서는 공공측량 및 일반측량 등을 위하여 공공기준점을
설치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지적측량을 목적으로 시군에서 지적삼각점을 설치하고 있습니다.

국립지리원 측지과 Tel : 031-210-2652
-----------------------------------------------------------------------------------------------------



바로 이 바위가 산의 정상에 자리잡은 진짜 정상. 그리고 이 바위위에 삼각점이 있다.

바위에 계단까지 설치해준 센스~

내려올땐 미끄러질까봐 겁이 좀 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5.6 | 20.0mm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5.6 | 16.0mm






언제나 그렇듯... 오르면 내려가야하는것...

운동부족인 내가 내려갈땐 극히 조심해야한다... 다리가 풀려있거든... ㅡ,.ㅡ;;;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5.6 | 16.0mm





카메라들고 가방메고 다리풀린채로 이런길을........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5.6 | 16.0mm



이곳에 오르기전에 단군성전앞에서 택시를 잡아탄 일본인 관광객들을 만났는데

일본어로 도배해놓은 지도를 펼쳐보이며 길을 묻는데 카페를 찾는듯하다.

택시기사도 일본어 몰라... 나도 몰라... 그들은 우리말을 몰라... 근처까지는 찾아온듯한데 나도 이 동네는 첨이거든..;;;

여러장의 지도와 프린트 그리고 책자를 보여주는데 그중에 다행하게도 전화번호가 있는것을 발견했다.

대여섯번의 통화시도끝에 연결... 기사와 통화해서 위치 확인하고 '좋은 여행되세요~' 인사했더니 선물을 준다.

다름아닌 귤! 세개나 준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60sec | F/5.6 | 16.0mm



예상치않은 인왕산 산행을 물없이 시작한 내게 귤은 생명수와도 같은 존재였다.

오를때 하나... 정상에서 하나... 하산해서 하나... 물대신 먹은 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종로구 청운효자동 | 인왕산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럽 lovepoem

사진으로 세상을 모두 담는것이 꿈인 저의 포토블로그가 "럽의 세상담기"이며 지금은 유튜브에서 영상으로 세상을 담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저녁먹고 배도 부른데 간식 찾다가 먹게된 귤.

역시 그냥 지나가지 않고 카메라를 꺼내들고 있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22.0 | 100.0mm





어떻게 찍어야 더 맛있어 보일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어느덧 한조각이 남았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감귤에 대해서...


감귤나무아과 중에서 감귤속·금감속·탱자나무속에 속하는 각 종 및 이들 3속에서 파생되어 온 품종의 총칭이다. 과수로는 감귤속에 따른 귤 종류만 재배된다. 귤종류는 모두 상록관목 또는 소교목으로 가지에 가시가 있다.

감귤류의 원생지는 인도·미얀마·말레이반도·인도차이나·중국·한국·일본까지의 넓은 지역에 이르는데, 특히 동부 히말라야 및 아삼지방과 중국 양쯔강[揚子江] 상류 지방에는 중요한 종(種)의 원생지가 있다. 이들 지방에서는 옛날부터 재배되어 왔다.

한국에서도 오래 전부터 재배되었다고 전하나 확실한 기록은 찾아볼 수 없고, 일본 야사(野史)인 《히고국사[肥後國史]》에 삼한(三韓)으로부터 귤(橘:Tachibana)을 들여왔다고 기록하고 있으며, 《고려사세가(高麗史世家)》에는 1052년(고려 문종 6)에 탐라에서 공물로 바쳐오던 감귤의 양을 100포(包)로 늘린다고 하였다. 그후 조선시대에는 더 많은 기록을 찾아볼 수 있다.

《세종실록》에는 1426년(세종 8) 경상도와 전라도 남해안 지방까지 유자(柚子)·감자(柑子)를 심어 시험 재배하게 하였다는 기록이 있으며, 《탐라지과수총설(耽羅誌果樹總說)》에는 1526년(중종 21)에 제주목사 이수동(李壽童)이 감귤밭을 지키는 방호소(防護所)를 늘렸다는 기록이 있다. 이외에도 많은 문헌에서 감귤의 재배에 대한 기록을 찾아볼 수 있으나 오늘날 남아 있는 재래종 감귤은 10여 종에 불과하다.

한국은 세계의 감귤류 재배지 중에서 가장 북부에 있으므로 재배 품종은 1911년 일본에서 도입된 추위에 잘 견디는 귤나무가 주종을 이루고 있다. 1960년 초기에는 서귀포를 중심으로 한 제주도 일부만이 한국 유일한 감귤류 생산지로 알려져 왔으나 그 동안 많은 시험재배 결과 최근에는 해발고도 200m 이하의 제주도 일원과 남부지방의 통영·고흥·완도·거제·남해·금산 등지에서도 일부의 감귤류가 재배되고 있다. 그러나 한국에서 감귤류 생산은 재배품종이 제한되어 있고 재배면적도 적고 생산량도 적은 편이다.

주요 재배 품종은 다음과 같다. ① 시트론(citron):인도 히말라야 동부가 원산지이며, 감귤류 중에서 추위에 견디는 성질이 가장 약하다. 이탈리아·그리스·프랑스 등지에서 과실로 사탕이나, 과자류를 만들고 과실껍질은 향료의 원료로서 사용하고 있다.

② 레몬(lemon):인도의 히말라야 서부가 원산지이며, 추위에 견디는 성질이 약하다. 시칠리아 섬·코르시카 섬 및 미국 캘리포니아에서 재배되고 있다.

③ 문단류(文旦類):문단·자몽 등이 있으며, 온대 남부에서 열대에 걸쳐서 재배되고 있다.

④ 그레이프 프루트(grape fruit):서인도 제도에서 18세기에 발견된 문단의 돌연변이종이다. 현재 미국의 플로리다·캘리포니아·텍사스·애리조나 등지에서 주로 재배되고 있다.

⑤ 광귤:사워 오렌지(sour orange)라고도 한다. 원산지인 인도에서 아라비아를 거쳐서 이탈리아·에스파냐 등 지중해 연안의 여러 나라에 전파되었다. 추위에 강하고 고온·건조·저습 등 기후 풍토에 대한 적응성이 높다.

⑥ 당귤나무:원산지는 인도이지만 세계 각지에서 많은 우량 품종들이 육성 재배되고 있다.

⑦ 유자(柚子):중국이 원산지이며, 옛날부터 탱자나무와 더불어 접붙이용 나무로 사용되었다. 추위에 강하나 더위에는 다소 약하므로 온대지방에 알맞다.

⑧ 귤나무:감귤류 중 낮은 온도에 가장 잘 견디며, 제주에서도 가장 많이 재배되고 있다. 생식용으로 재배되며 통조림 또는 과즙(果汁) 등의 가공에도 많이 이용되고 있다.

⑨ 탱자나무:주로 대목용으로 재배되며, 생울타리로도 심는다.

⑩ 금감(金柑):중국이 원산지로 과실은 매우 작으나 껍질은 다소 두껍고 단맛이 있으며 향기도 강해 식용한다.




출처 : 네이버 백과사전



블로그 이미지

럽 lovepoem

사진으로 세상을 모두 담는것이 꿈인 저의 포토블로그가 "럽의 세상담기"이며 지금은 유튜브에서 영상으로 세상을 담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