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날씨가 흐려 꽤나 추웠던 강구항.



그들의 대화(모든 사진은 클릭해서 크게 보세요. 느낌이 다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같은 장소 다른 시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빠 무서워요~' 바닷속의 물고기를 보던 어른들. 몸이 기울어져 무서웠던 아기는 결국 울음을...;;
사용자 삽입 이미지




비록 날씨는 흐렸지만 차차 구름이 걷히고 햇살이 나타나기 시작했다. 아직은 어두운 강구항.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랜 세월의 흔적.
사용자 삽입 이미지




K20D를 입원(?)시키고 필카로 출사에 함께한 봉섭이.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럽 lovepoem

사진으로 세상을 모두 담는것이 꿈인 저의 포토블로그가 "럽의 세상담기"이며 지금은 유튜브에서 영상으로 세상을 담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