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의 대표적인 항공사 에어프랑스의 유니폼이  바뀌었다. 프랑스 디자이너 크리스티앙 라크로와가 새로 디자인한 이 유니폼은 2002년 12월부터 제작해온 것. 새 유니폼은 우아하면서도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준다는 평가를 받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에어프랑스의 유니폼은 이 항공사가 70년 동안 유지해온 회색과 감색 톤 위에 여성스러움을 강조한 빨간 리본을 단 것이 특징이다. 최대한 여성스러움을 살리면서 단순하고 편안하게 디자인됐다. 1950년대부터 에어프랑스는 디올과 니나리치, 발렌시아가, 헤르메스 등 세계적 디자이너들에게 유니폼 디자인을 맡겨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본의 ANA항공, 홍콩의 캐세이퍼시픽항공도 이달 들어 새로운 유니폼을 선보였다. 일본 내 국내선 네트워크를 완벽하게 갖추고 있는 ANA항공은 일본의 대표적인 항공사 중 하나. ANA항공의 이번 새 유니폼은 파일럿을 상징하는 색인 남색에 창공의 색인 하늘색을 적절히 배합한 것이다. 전체적으로 산뜻함과 단정함, 신뢰감을 더하는 이미지의 디자인이다.케세이퍼시픽항공의 새 유니폼은 깃을 차이나칼라를 약간 변형해 디자인하고 다양한 원색 컬러를 가미한 것이다. 깃 안쪽에 노란색의 바이어스 라인을 주어 훨씬 경쾌하고 밝은 느낌이다. 홍콩의 활기찬 느낌을 잘 표현했고 전통의 색깔들을 적절히 잘 사용했다는 평이다. 이들 세 항공사와 카타르항공, 체코항공, 대한항공, 아시아나항공의 승무원 유니폼을 살펴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스튜어디스 승무원 지상직








블로그 이미지

럽 lovepoem

사진으로 세상을 모두 담는것이 꿈인 저의 포토블로그가 "럽의 세상담기"이며 지금은 유튜브에서 영상으로 세상을 담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