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부분의 사진들은 클릭해서 보셔야 선명하게 보여집니다.


"일개적국의 사신에게도 사배를 하거늘, 하물며 이 나라 백성에게 절을 하는것이 어찌 허물이 되겠는가"
"짐은 왕이요, 그대들은 황제이니라"



오늘 문득 이 영화를 보면서 느낀것은.... 통쾌함이었다. 그리고 아쉬움이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것이 완성되면 역사가 뒤집힌다...."
난 학교 다닐때부터 역사공부는 잘 못했다. 신기전이라는 물건이 역사적으로 어떤 의미였고 얼마나
성공적이었으며 어떻게 쓰였는지는 잘 모른다. 그저 영화만을 놓고 보자면 너무도 통쾌하고
신나는 일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역사에 어떻게 기록되었든지 그 사실은 어느 누구도 명확하게 밝히지는 못하는거 아니겠는가..
직접 본적이 없으니 말이다. 그저 기록만 보고서 추측하고 상상할뿐이므로 영화에서 나온만큼의
위력과 쓰임새가 있었을수도 있고 반대일수도 있을것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런 장면들 하나하나가 얼마나 신나던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누구나 거짓으로라도 "모두 사실이었다"라는 말을 듣고 싶을것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얼마나 멋진 장면인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영화보면서 참으로 통쾌하면서도 한숨이 절로 나왔다.. 특히 마지막에 이 대사를 보면서 말이다..

"일개적국의 사신에게도 사배를 하거늘, 하물며 이 나라 백성에게 절을 하는것이 어찌 허물이 되겠는가"
"짐은 왕이요, 그대들은 황제이니라"

극중 세종역의 안성기씨가 설주와 홍리 즉, 백성에게 한 말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2MB, 제발 나라의 주인은 백성임을 잊지 말기를...

절해 절해 얼른~
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럽





Youtube 구독



빨간 장미가 아니라면 클릭!

독도홍보어플입니다.
독도어플QR코드
용량은 겨우 38kb에 불가하며
안드로이드마켓에 없길래 하루만에 만들어서 많이 부족합니다.
모바일용 마켓링크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