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부분의 사진들은 클릭해서 보셔야 선명하게 보여집니다.





커세어 K70 RAPIDFIRE RGB 은축




이번 포스팅은 제품 소개보단 key switch에 대해서 얘기하려 한다. 

이번 제품을 구매하면서 수없이 혼동을 줬던 잘못된 정보들을 바로잡고 싶어서이기도 하다.






일반적인 기계식 키보드라면 기본적으로 체리사의 4가지 축을 기본으로 생각한다. 청축, 갈축, 적축 그리고 흑축.(특허가 풀리면서 수많은 종류의 축이 생겨나고 있으나)


가장 일반적이면서 많이 쓰이는 4가지 스위치 외에도 여러가지 있는데 자세한것을 소개하자면 아마 밤을 새도 모자를듯하고 나도 그걸 다 알진 못하며 이번 제품을 구매하며 공부한게 전부다.


청축, 갈축, 적축 그리고 흑축. 이 4가지의 기본적인 이해를 좀 돕자면



청축(Blue Switch)


기계식하면 제일 대중적으로 알려진 스위치, 누를때마다 '짤깍'소리가 난다.


스위치 내부에 있는 슬라이더로 인해 걸리는 느낌이 나면서 소리가 발생한다.


보통 이런 방식의 스위치는 클릭(Click)스위치라고 불린다.


압력 : 60cN

인식깊이 : 2.2mm

전체깊이 : 4mm

이미지 출처 : Cherry사 홈페이지




청축의 키압력은 일반적으로는 50cN으로 알려져 있다.


청축의 압력이 왜 60cN으로 공식적으로 표기되어 있으며 사람들은 50cN으로 알고 있는지 아래의 그래프를 보면 된다.


인식시점의 압력은 50cN이지만 걸쇠부분을 통과할때의 압력은 60cN이기 때문이다.
















갈축(Brown Switch)


쉽게 생각해서 청축 스위치에서 소리를 잡아낸 스위치라고 생각하면 된다.


스위치 내부 슬라이더로 인해 손끝에 걸림이 느껴지지만, '짤깍'소리는 없다.


보통 이런 방식의 스위치는 넌클릭(Non-Click)스위치라고 불린다.


압력 : 55cN

인식깊이 : 2mm

전체깊이 : 4mm


이미지 출처 : Cherry사 홈페이지
















흑축(Black Switch)



청축 갈축과 달리 슬라이더에 돌기가 없어 구분감이 없는 스위치이다.


손 끝에 걸리는 느낌없이 '슥-' 눌리는 느낌이다. 스프링 압력이 조금 강한 편이며 반발력이 좋다.


압력이 강해 스위치를 끝까지 누르지 않는 구름타법이 가능하다.


보통 걸림없이 눌러지는 방식을 리니어(Linear)스위치라고 불린다.


압력 : 60cN

인식깊이 : 2mm

전체깊이 : 4mm


이미지 출처 : Cherry사 홈페이지













적축(Red Switch)


흑축과 마찬가지로 슬라이더에 돌기가 없어 구분감이 없는 스위치이다.


스위치를 누르면 '슥-'하고 가볍게 들어가며, 흑축과 달리 스프링 압력이 조금 약한 편이다.


간단히 말해 흑축과 스프링 압력이외에는 동일하다고 볼 수 있다.


흑축과 마찬가지로 걸림없이 눌러지는 리니어(Linear) 방식이다.


압력 : 45cN

인식깊이 : 2mm

전체깊이 : 4mm


이미지 출처 : Cherry사 홈페이지












은축(Silver Switch)

 흑축, 적축과 마찬가지로 슬라이더에 돌기가 없어 구분감이 없는 리니어스위치이다.

적축과 유사한 스프링 강도와 반발력을 가졌으나 인식깊이가 짧다. 1.2mm로 적축의 2mm보다 얕아서 조금만 눌러도 작동된다.

가벼운 정도는 적축과 비슷하겠지만 더 빠르게 작동된다고 할 수 있는데 '스피드축'으로도 불리우는 이유다.

체리사에서는 자사 고유방식으로 '은축'이라 부르고 최초 출시당시 독점 계약한 커세어에서는 '스피드축'으로 불렀다.

당시 은축이 적용된 키보드 - K95 RGB PLATINUM, K70 RGB Rapidfire, K65 RGB Rapidfire, K70 Rapidfire

압력 : 45cN
인식깊이 : 1.2mm
전체깊이 : 3.4mm

이미지 출처 : Cherry사 홈페이지



은축의 타건감은 수많은 영상이 올라와 있으니 참고하시고 얼마나 얕게 눌러도 작동되는지 왜 스피드축이라 불리게 된건지에 대한 추가설명영상입니다...만 처음이다보니 소리가 무척 작게 녹음되었습니다. 작업시간도 새벽 3시.. 조심조심..ㅠㅜ








회축(Grey Switch)

현재 여러회사의 회축이 존재하지만 최초의 회축은 체리사의 'Cherry MX Tactile Grey'와 'Cherry MX Linear Grey' 

즉, 넌클릭회축과 리니어회축 두가지가 있는것으로 알려져 있었다. 두개 스위치의 압력은 동일하게 80cN이다.

하지만 클릭 방식의 회축이 있었다는 정보가 있다. 위 두개의 스위치는 80년대라고만 되어 있고 정확한 년도는 안나와 있는데 

'Cherry MX Click Grey'는 1985년에 95cN으로 1988년에는 105cN으로 출시되었다.

작동그림은 위의 스위치들을 참고하면 될듯하다. 클릭, 넌클릭 그리고 리니어 방식 세가지 모두 있으니 말이다.

회축에 관한 것은 구글링을 통해 정보를 얻었으며 외국에서는 이 회축을 판매하는 곳도 아직 있다.

이미지 출처 : 구글






이렇게 회축과 은축은 분명히 다른 축이다. 국내 인터넷을 검색하면 은축이든 회축이든 


거의 대부분이 "은축" 키보드를 얘기한다. 모두 잘못된 정보다.


블로그, 쇼핑몰 등등 커세어에서 은축을 사용해 출시한 제품들을 은축과 회축으로 표시하고 안내하고 있으며


네이X 지식인에서는 은축과 회축을 같은 축이라 답하는 경우가 대다수다.


회축은 최초 1980년대에 나온 80 ~ 105cN의 압력을 가진 묵직한 스위치이며


은축은 2016년에 커세어와의 독점계약으로 출시된 가볍고 빠른 스위치이다.














Posted by 럽





Youtube 구독



빨간 장미가 아니라면 클릭!

독도홍보어플입니다.
독도어플QR코드
용량은 겨우 38kb에 불가하며
안드로이드마켓에 없길래 하루만에 만들어서 많이 부족합니다.
모바일용 마켓링크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