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부분의 사진들은 클릭해서 보셔야 선명하게 보여집니다.


어머니 모시고 찾아간 구인사. GX-20은 안가져가고 오로지 Pentax-MX만 가져갔다.


이번엔 필름을 다른것으로 도전. Kodak Ektar 100. 꽤 유명한 필름이라 기대했는데 역시 결과물들은 고품질 스캔이 필요하다.





Pentax-MX + SMC Pentax-M 50mm F1.4 + Kodak Ektar 100


SP-3000





사진을 작게 보면 좋은데 크게 보면 스캔 품질이 아쉽다. 스캐너를 사던지 비싸게 고품질로 다시 스캔을 하던지 해봐야 할듯.


SP-3000SP-3000SP-3000




구인사에는 야생화전시장을 만들어서 키우고 있다.

SP-3000SP-3000SP-3000




좌측사진 : 야생화전시장의 창클에서 자생한 식물

우측사진 : 충무로의 길거리에 부러진 난간파이프안에서 자라난 식물. 오늘 찍은 마지막 사진이고 오늘 스캔 받은 것.

SP-3000SP-3000








아래의 사진은 Kodak ColorPlus 200으로 찍던 거 남아서 마저 찍은거다. 구인사에서...


Pentax-MX + SMC Pentax-M 50mm F1.4 + Kodak ColorPlus 200





대롱대롱 매달려 있던 것을 찍었는데 초점이 어째...

SP-3000



해우소 가는 길... 해우소 안에 앉아서...;;;

SP-3000SP-3000





역시 비싼 필름, 그냥 비싼것이 아닌 입자가 곱다고 소문나고 인정을 받아서 비싼 필름 Kodak Ektar 100. 길거리서 그냥 팔던 필름과는 분명 차이가 난다.


다음 필름은 프로포토. 예정... 현재 카메라에 감겨 있는 필름.









Posted by 럽





Youtube 구독



빨간 장미가 아니라면 클릭!

독도홍보어플입니다.
독도어플QR코드
용량은 겨우 38kb에 불가하며
안드로이드마켓에 없길래 하루만에 만들어서 많이 부족합니다.
모바일용 마켓링크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