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부분의 사진들은 클릭해서 보셔야 선명하게 보여집니다.


대서양 상공에서 사라진 에어프랑스 447편을 이용하려다 출발 시간에 늦어 목숨을 건진 이탈리아 여성 요한나 간탈레르씨가 며칠 뒤 교통사고로 숨졌다고 영국 일간 더 타임스 온라인판이 1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 탈리아 북부 볼차노의 은퇴생활자인 간탈레르씨는 남편 쿠르트 간탈레르씨와 함께 브라질에서 휴가를 보낸 뒤 지난달 31일 파리로 떠날 예정이었다. 하지만 리우데자네이루 공항에 너무 늦게 도착한 부부는 에어프랑스 447편을 놓치고 말았다.

228명의 승객·승무원이 탑승한 에어프랑스 447편은 리우데자네이루 공항에서 이륙 후 4시간만에 대서양으로 추락했다. 비행기에 탑승한 228명 모두 목숨을 잃었다.

이탈리아 안사통신에 따르면 간탈레르 부부는 이튿날 다른 비행기 편으로 리우데자네이루 공항을 벗어났다.

유럽에 당도한 부부는 승용차를 이용해 집으로 향했다. 그러던 중 오스트리아 쿠프슈타인의 한 도로를 달리다 커브 길에서 마주 오던 트럭과 정면 충돌했다.

부인은 현장에서 즉사하고 남편은 현재 중태다.
[여기까지 기사원문]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단지 우연이었을까.. 아니면 지나친 추측일까..
그 답은 아마도 영영 풀지 못할것이다. 징조라는 것은 그 무엇으로도 설명되기 힘든 일이므로..
섬뜩하고 기분나쁜 우연이라고만 생각하는게 가장 속편하지 않을까...

영화에서처럼 징조가 나타나고 어떤 일이 일어나는것을 기록하고 확인하는것은 불가능할것이다.
기분나쁜 느낌만으로 징조라고 단정지을수도 없고 또 엉뚱한곳에서 발생한 일을 결부시켜서
영화처럼 분석하는 것은 힘들듯하다.

하지만 우리가 모르는 전세계의 곳곳에서 우리가 모르거나 그냥 지나치는 수많은 징조들이
뒤엉키고 발생하면서 수많은 사건들이 발생되고 있으니 우연일뿐인것은 아닐지도 모른다.





Posted by 럽





Youtube 구독



빨간 장미가 아니라면 클릭!

독도홍보어플입니다.
독도어플QR코드
용량은 겨우 38kb에 불가하며
안드로이드마켓에 없길래 하루만에 만들어서 많이 부족합니다.
모바일용 마켓링크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