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부분의 사진들은 클릭해서 보셔야 선명하게 보여집니다.







사진을 하다보면 반드시 이해하고 넘어가야할 중요한 부분이다.
그런데 쉬우면서도 언뜻 이해가 안되기도 하는 골아픈것이 사실이다.

노출보정을 하기전에 알아둬야할 기본은 18%그레이.

세상의 모든 피사체들의 평균적인 반사율이 18%라고 합니다.
반사율이 0%는 검은색, 반사율이 100%면 흰색입니다. 하지만 이는 이론적인 것으로서
실제로 반사율이 0%이거나 100%인 경우는 없다고합니다.

카메라의 노출계는 이 18%그레이(회색)을 기준으로 모든 빛을 맞추려고 합니다.
18%그레이보다 더 밝으면 어둡게 , 어두우면 더 밝게 조정하려고 카메라의 노출계가 작동을 하게 됩니다.
흰색은 모든빛을 반사하는데 카메라는 빛이 많다고 여겨 더 어둡게 노출을 보정해버립니다.
반대로 검은색을 찍을때는 빛이 너무 없어 카메라는 좀더 밝게 찍으려 노출을 올리게 됩니다.
결국 흰색이나 검은색 모두 원래의 밝기로 찍히지 않기에 노출보정을 수동으로 해줘야합니다.

이때 쓰이는 기준이 바로 아래의 차트입니다.
18%그레이를 기준으로 색상별로 노출을 얼만큼 조정해줘야하는지 쉽게 알게해줍니다.
이 차트는 단색으로 비교된 노출보정의 수준일뿐 상황에 따라 노출범위는 천차만별로 달라집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기까지 이해하셨다면 대략적인 노출보정에 대한 개념은 잡혔을것입니다만
중요한것은 우리가 찍는 피사체들이 보통 단색이 아니라는겁니다. 다양한 색의 혼합체이며
여러가지 조건과 상황에 따라 노출보정은 아주 복잡해지고 쉽지 않게됩니다.
측광방법에 따라서도 노출보정은 바뀌게되고 피사체의 배경에 따라서도 노출보정이 달라집니다.

상황별 노출보정은 충분한 샘플사진을 준비해서 더 보충토록 해야겠습니다.





Posted by 럽





Youtube 구독



빨간 장미가 아니라면 클릭!

독도홍보어플입니다.
독도어플QR코드
용량은 겨우 38kb에 불가하며
안드로이드마켓에 없길래 하루만에 만들어서 많이 부족합니다.
모바일용 마켓링크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