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박물관에 들어서 야외 오른쪽에 보면 옛 기차들 실물들이 전시되어 있습니다.

그 크기와 위용이 엄청나서 볼수록 신기하기만 한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9.0 | 18.0mm




보통 우리는 플랫폼에 서서 기차를 보는것이라 실제 크기를 모르는 셈이지요..

바닥에서 보면 상당히 크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9.0 | 18.0mm




옛 기차의 운전석... 별다른 조치없이 그냥 개방해놔서 꼼꼼히 구경해볼수도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9.0 | 18.0mm





그리고는 열차안을 구경하는데 익숙하면서도 반가운 얼굴이 보입니다.

고(故) 최진실씨의 모습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5.6 | 18.0mm




비록 오래되어 빛이 바래고 낡은 사진이지만 딱봐도 당시의 어린 최진실씨의 모습이 그대로 보이는군요.

그나저나 이곳은 줄이 쳐져있거나 기타 안전조치가 없어 훼손되기라도 하면 어쩌나 싶기도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5.6 | 18.0mm




영화에서나 보던 열차끝에 서서 아래를 내려다보는 모습...

멈춰있기는 하지만 잠시 상상을 해본.. :)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8.0 | 18.0mm





이 차량은 등록문화재 제 420호랍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5.6 | 18.0mm




뭔가했더니 귀빈객차로 개조하여 미8군사령관 전용차로 사용했고 나중엔 미국 대통령도 이용했었군요..

내부는 훼손을 막기위해 잠궈놨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5.6 | 20.0mm






이 차량은 뭔가 더 특별해보입니다. 등록문화재 제 419호랍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9.0 | 18.0mm


초대 이승만대통령부터 박정희대통령까지 사용을 했었습니다. 역시나 내부는 훼손을 막기위해 잠궈놨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9.0 | 23.1mm





철도박물관을 나오면서 한컷 더~

그나저나.. 전철이 빨리 안오면 서울엔 언제 갈까요.... 걱정부터 앞섭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18.0 | 18.0mm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의왕시 부곡동 | 철도박물관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럽 lovepoem

사진으로 세상을 모두 담는것이 꿈인 저의 포토블로그가 "럽의 세상담기"이며 지금은 유튜브에서 영상으로 세상을 담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철도박물관에서 가장 기억에 남는것이 무엇이냐고 묻는다면... 기차나 뭐 관련 물품이 아니라

조준검사기입니다.

처음에는 그냥 지나칠뻔했으나 고개가 갸우뚱해지더군요..

그리고 다시한번보니 문뜩 떠오르는게 있는겁니다.

두더지게임...

망치로 신나게 두드리던 두더지잡기... 아래사진의 조준검사기를 보니 비슷합니다.

검수직 종사자의 손 운동 기민성을 측정하는 도구라는데.. 두더지게임에 비하면 크기도 그렇고

상당히 정확도가 있어야 할듯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5.6 | 47.5mm




실 꿰기 검사기...

얼마전 '세상을 바꾸는 퀴즈'에서 마지막 결승에서 우승자를 뽑을때 사용하던 종목중의 하나지요.

이건 코스가 좀 길군요..ㅎㅎ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9.0 | 47.5mm





갑작스럽지만... 어릴때 배웠던 수화중 하나를 알려드리겠습니다.

'기차'는 왼손을 세워서 펴고 오른손은 엄지부터 세손가락을 편채로 왼손 약간 아래쪽에서

기차바퀴 굴러가는 모양을 표현하면 됩니다.

그리고 '표'는 왼손을 펴고 오른손의 엄지와 검지를 집게처럼 만들어 왼손을 살짝 집어주면 됩니다.

마지막으로 '기차표'는 이 두동작을 연결해서 하면 되는것인데요.

아마도 이 개표가위의 동작에서 '표'라는 의미를 만들어낸것이 아닌가 생각되기도 합니다...

지극히 개인적인 생각입니다..^^   참고 : 수화교실


추억속의 개표가위. 딸칵~ 하며 기차표에 표시를 내주시던 바로 그 가위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9.0 | 18.0mm




뭐든 많으면 부자된 기분이지요... :)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5.6 | 28.1mm





철로속도 간단하지 않음은 진작 알았지만 종류가 많다는것까지 자세히는 몰랐는데..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9.0 | 24.4mm




참고로 이곳은 대부분의 부품이나 장비들이 손에 닿을듯 가까이 있으며 그 어떤 결속장치들이

없는 경우가 많았습니다. 무거워서 쉽게 들고가지는 못하기 때문이 아닌가합니다.

적어도 들고갈 생각은 안하더라도 움직이는 것조차 만만치 않으므로 그냥 둬도 진열에는 지장이 없는듯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5.6 | 18.0mm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의왕시 부곡동 | 철도박물관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럽 lovepoem

사진으로 세상을 모두 담는것이 꿈인 저의 포토블로그가 "럽의 세상담기"이며 지금은 유튜브에서 영상으로 세상을 담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철도기점 표지석이 이곳 의왕시 철도박물관에 있네요...

물론 지금 서울역에는 새로운 표지석이 자리잡고 있습니다. 아래 보이는것은 1972년에 만든것을

옮겨놓은 것입니다. 새로운 표지석을 안내한 블로그 <- 클릭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13.0 | 18.0mm




현재 서울역에 있는것은 2005년에 만든것이라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13.0 | 18.0mm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13.0 | 18.0mm




박물관내로 들어가니 정면에 설치된 기차가 보입니다.

이름은 "파시1-4288" 증기기관차입니다. 이 모형은 1/5로 축소제작된것인데 실제 운행도 가능하다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5.6 | 18.0mm




기적소리가 울린다는 표지가 있길래... 귀를 귀울이며 다가가는데 센서로 작동되는군요..

깜짝 놀랐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5.6 | 18.0mm




마패가 있군요... 말도 운송수단의 하나..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5.6 | 18.0mm




전기기관차 모형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5.6 | 26.2mm





장난감으로 만들어져 움직이고 있는데 소리만은 리얼하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9.0 | 35.0mm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의왕시 부곡동 | 철도박물관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럽 lovepoem

사진으로 세상을 모두 담는것이 꿈인 저의 포토블로그가 "럽의 세상담기"이며 지금은 유튜브에서 영상으로 세상을 담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환영받지 않는 지하철파업, 나 지금 철도박물관 가거든...


이게 무슨 소리인가 하시겠지요...

오늘 전국지하철노조에서 부분파업을 했답니다.

수원에 마무리 할일이 있어 출근시간 피해서 조금 늦게 출발했습니다.

오는 길엔 철도박물관도 들를 계획이었구요...

서울 약속시간은 넉넉하다고 생각했지요...

그런데.... 신도림에서 전철이 안오네요... 사람들은 많아지는데 구로행 전철만 계속 들어오고...

무슨 직행하는 전철인가.. 그건 운행이 안되고 있다는 방송이 나오고...

그렇게 약 30분을 기다렸더니 겨우 오는군요...

어르신들 전철에 타고서도 전화로 항의를 하십니다....

"니들이 지금 어느땐데 파업질이야?" "생존권을 두고 (파업을)하는거면 이해하겠다, 니들이 지금 제 정신이가?"

"당장 노조위원장 전화번호 대" "어떻게 시민을 볼모로 이런 짓을 해?"

여기저기서 통화하는 어르신들이 계시는데 거참... 출퇴근 시간보다 사람 더 많네요...

다른 사람들도 평소보다 너무 늦어 전화하면서 미리 양해를 구하고들 있군요...

학생들은 수업시간에 늦어 발을 동동 구르고 있구요...

전 허리 아파서 일부러 출근시간 피해서 가는건데.. 앉지도 못하고..ㅜㅡ;;;

게다가 오는 길엔 철도박물관을 갈건데 니들 뭐냐..............






수원에서 일끝내고 시간이 약간은 촉박한 가운데 다시 오려면 머니까.. 들렀습니다... ;;;;
(사진을 클릭해서 보면 느낌이 다르다지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11.0 | 18.0mm





입구에 들어서자마자 KTX가 있네요. 안에 들어가볼수도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18.0 | 18.0mm




오호~ KTX2로군요... 아직까지 KTX조차 못타봤는데... 모형이지만 KTX2부터 타보게 되다니..;;;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22.0 | 18.0mm





와우~ 입구서부터 놀라게 하는군요... 오늘 이런거 처음 보는 서울촌놈..ㅜㅡ;;;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5.6 | 18.0mm





이 모습이 진정 우리나라의 기차란 말입니까... (정말 촌놈..;;;)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5.6 | 18.0mm





무슨 카페를 옮겨놓은듯한...(이젠 불쌍하네...)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5.6 | 18.0mm





여기 앉아서 차를 마시는 것인가...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5.6 | 18.0mm





전자레인지라.... 흐..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5.6 | 18.0mm





상당히 고급스러워 보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5.6 | 18.0mm





수유실이라... 음.. 이건 왠지 불필요한 장소인듯한데.. 개인적인 생각....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GX20 | Manual | 1/125sec | F/5.6 | 18.0mm



하나의 포스팅으론 한참 부족하겠군요... 아직 박물관 건물에도 못들어갔으니..ㅎ;;;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의왕시 부곡동 | 철도박물관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럽 lovepoem

사진으로 세상을 모두 담는것이 꿈인 저의 포토블로그가 "럽의 세상담기"이며 지금은 유튜브에서 영상으로 세상을 담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 수유실 2009.09.09 11: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수유실이 왜 필요한지는 자녀가 생기면 피부로 느끼실 수 있습니다.
    어쩜 지금 하신 말에 대해 후회하실 거라고 100%확신합니다.ㅋㅋ

    • Favicon of https://lovepoem.tistory.com BlogIcon 럽 lovepoem 2009.09.09 11: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애엄마들의 불편함이나 주변시선등을 생각해보면 필요하다는 생각은 저도 듭니다만 지극히 자연스럽고 당연한 일인데도 숨듯이(제 개인적인 느낌) 어떤 공간속에 들어가는것이 맘에 안드는겁니다..
      제가 비록 자녀는 없지만 친구들을 통해서 충분히 느꼈답니다. ^^

      과거 몇몇 사례를 보면 개방된 공간에서 애엄마가 젖을 먹이는것을 보고 어르신들이 흉을 보고 욕을 했던데 그들의 그런 생각과 시선들이 나쁜것이 아닌가합니다. 사람마다 생각이 다르니 아예 피하는게 현실인지도 모르지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