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 역시 마우스는 로지텍으로 가야하는건가보다.


지금까지 사용한 수많은 마우스들중에서 가장 만족스럽고 오래 썼고 아직도 사용이 가능한 마우스는 바로 


로지텍 G5다.


감히 명품이라 칭하고 싶은 로지텍 G5


그러나 책상을 선없는 환경으로 꾸미다보니 가장 만족스러운 성능에도 불구하고 바꾸게 되었다.


키보드는 마음에 드나 마우스가 형편없었던 아이리버의 '키보드 마우스 세트' 제품. 키보드는 그럭저럭 만족스러워서 사용중이지만 마우스는 그냥 콱!


큰 돈은 들이기 싫었고 무난히 쓸 제품을 찾다보니 가성비가 좋다길래 질렀는데 왠걸... 정말 아닌 제품이었다. 그 제품은 아래에 크기비교 사진에 있다. 나중에 확인.





결국 난 10만원이 넘는 돈을 들여 결국 로지텍을 선택했다.


무선마우스의 끝판왕이란다. 누군가는 종결자라고도 했다. 그래, 그런 표현들 다 인정한다. 로지텍이라면 들을만하다.


게다가 제품간 이동까지 가능한 기능을 넣어놨다. 옛날에 별도의 제품을 통해 가능하던 기능인데 이제 기본으로 넣어버렸다.


iPhone 6s | Normal program | 1/15sec | F/2.2 | 4.2mm





패키지는 뭐 늘 그렇고 어느제품이라도 그러하듯 고급스럽다.

iPhone 6s | Normal program | 1/15sec | F/2.2 | 4.2mmiPhone 6s | Normal program | 1/15sec | F/2.2 | 4.2mm





로지텍의 고급제품군은 제품 자체도 역시나 고급스럽다. G5만큼의 감동은 없으나 손에 쥐어보니 "역시 로지텍"이 내손엔 딱 맞다는 생각이 절로 든다.


내 손이 보통의 사람들에 비하면 큰편이라 더더욱 그런것이리라. (여기서부터 전체적으로 수정, 휠은 상단의 버튼을 누르면 휠모드가 변경된다)


iPhone 6s | Normal program | 1/15sec | F/2.2 | 4.2mm








크기는 역시 내 손에 딱 맞는 듬직한 사이즈. 무게도 적당하다. 사람에 따라서는 묵직하게 느껴질만도 하다.


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iPhone 6s | Normal program | 1/24sec | F/2.2 | 4.2mmiPhone 6s | Normal program | 1/24sec | F/2.2 | 4.2mm




무선 역시 싸건 비싸건 쉽게 연결되서 별것 없고....


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





충전도 이젠 가장 흔한 구멍이 되어버린 마이크로 5핀


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






여기까지만 소개글을 쓸까한다. 이젠 내 직성대로 까는 글을 적을것이다...라고 썼으나 휠 상단의 버튼이 휠의 구름성을 바꿔주는 버튼이다.

(처음 이 버튼을 눌렀을때 제대로 작동을 안해서 완전히 다르게 생각했다. 내 실수)



위 사진중에 빨간 화살표로 표시해둔 휠을 기억하는가. 이 휠은 기존의 휠과는 다르게 아주 부드러운 구름성을 보여준다.




"초고속 스크롤 휠"이라해서 이는 로지텍이 자랑하는 빠른 탐색을 가능하게 하는 기술이지만 그 놀라움도 잠시뿐이다. 초고속이 아닐때에는 이 기능은 그닥 필요성이 없다.


필요만 없는 것이 아니라 불편함을 초래하기 시작한다. 딱딱딱딱 걸림이 있던 휠은 손가락이 살짝 떨어짐과 동시에 페이지가 멈춘다. 그리고 재탐색시 안정감있게 움직인다.


그런 기존의 방식이 필요할때 마우스 휠 상단에 있는 버튼을 누르면 된다. 이 버튼을 누르면 기존의 휠처럼 딱딱딱 걸리면서 콘트롤이 쉬워진다.





이 단점은 이 마우스뿐만이 아닌 로지텍의 문제가 아닌가싶다.


이 제품의 드라이버를 CD로 제공하지 않아서 공식 홈페이지에서 다운받았는데 욕 나올뻔했다.(다 받기전에 다른데서 다운 후 설치까지 끝)


다운로드 속도가 거지같아서 구글링을 통해 검색한 후 쉐어링 사이트에서 다운 받았다. 


CD로 드라이버를 제공하는것이 구식이고 이제 더이상 유틸이나 드라이버를 따로 주지 않아도 될만큼 인터넷이 흔해지긴 했으나 다운 속도가 이따위라면 오히려 독이다.


차라리 블루투스 동글에 드라이버를 넣어서 자동으로 설치되게 해주면 좋지 않을까 싶다.


단지 다운로드가 힘든것이 단점은 아니다. 진짜 단점은 드라이버의 불안정감이다.


2-3만원짜리 무선 마우스도 없던 끊김이 발생한다.




인터넷에 "로지텍마우스드라이버"를 검색해보라.




구버전 받는 법이 상당히 많이, 대부분을 차지할만큼 올려져 있다.


구버전 사용시 기기간 이동등 신기능을 이용 할 수 없다고 뜨는데 그 기능 쓰자고 뚝뚝 포인트가 끊기는 10만원 넘는 마우스를 쓰라는건가.


내가 설치한 구버전 드라이버는 [Setpoint 6.67.83]이다. 32비트용과 64비트용이 있는데 구글링으로 쉽게 찾을 수 있다.








전체적으로 수정 완료. 버튼에 대한 추가 설명은 나중에...






블로그 이미지

럽 lovepoem

사진으로 세상을 모두 담는것이 꿈인 저의 포토블로그가 "럽의 세상담기"이며 지금은 유튜브에서 영상으로 세상을 담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약 한달전부터 아이폰의 GPS가 불규칙하게 튀거나 위치가 불안정해지기 시작해서 맘먹고 수리를 하러갔다.


간단히 증상을 얘기하자면 실내에서 와이파이를 연결한채로 GPS의 위치가 고정되지 않거나 위치를 못찾는 증상이 발생한것.(와이파이가 연결되지 않더라도 켜놓기만해도 위치를 잡는것이 일반적이다.. 적어도 내 폰은 예전에 그랬다.)



약 열흘전에 전화로 문의해서 수리가 된다고 들었고 다시 기억을 더듬어 찾아간것이다.


그러나 이날은 사장님과 수다만 떨다가 왔다. 그동안 문제가 있던 이넘이 너무 멀쩡해서 사장님이 '수리'를 거절하셨다.


현재 멀쩡한 상태이며 수신감도가 상당히 좋은데 괜히 열어볼 필요가 없다는것.


참고로 아이폰의 안테나 감도를 숫자로 바꿔서 보면 -40에서 -130까지 표시된다고 하는데 -40이 가장 좋은 상태. 내폰은 이날 -50대까지 나오며 감도가 좋았다.


그리고 당연하게도 GPS가 튀거나 못잡는일이 전혀 없었다. 와이파이건 LTE건 감도가 5-60이 나오니 위치가 아주 정확했다.


한참 뒤에 다른 손님들이 찾아오면서 대화가 끝날즈음 나중에 상태 안좋아지면 다시 오겠다 했더니


"그 폰은 안 열겁니다. 하하하"


라며 웃으셨다.


그만큼 상태가 좋은것이고 아마도 와이파이가 연결되었던 당시의 주변상태가 아마도 여러 원인들로 인하여 수신감도가 안좋았던 순간들이었을거라는 얘기다.

(참고로 집에서 와이파이와 LTE통신을 확인해보니 90~100을 넘나들고 있었다. AP 바꿀때가 된건가. ㅜㅡ)



초상권허락을 받지못해 살짝 모자이크를...

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

결국 와이파이 혹은 GPS 칩 혹은 안테나를 열어서 점검하려 했던 내 계획은 수포로 돌아갔다. 그리고 내 멀쩡한 폰을 괜히 오픈시키는 일로 연결되진 않았다.


아무리 상태좋은 폰이라도 일단 한번 열면 어딘가 문제가 발생할수도 있으니 가급적이면 아니 완전히 고장난게 아니면 아무데나 찾아가서 폰 열지 말라고


알려주신다.








상당히 시크한 고양이. 거의 반응이 없다.


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





앞에서 재롱을 떨어야 살짝 쳐다봐준다... ;;;;;

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








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







1년 내내 무휴라는 이곳. 목요일에만 쉬시는데 그땐 사모님이 계신다고... 내가 문의전화했던게 목요일이다.

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




이곳을 찾기전에 다른데 문의를 해봤었는데 아이폰 6S는 와이파이나 GPS 수리가 안된다고 아예 공식 A/S를 받으라고 한다.

iPhone 6s | Normal program | 1/40sec | F/2.2 | 4.2mm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

수리점의 이름은 더 알려진곳인데 기술이 부족한건지 안하려는것인지는 모르겠다.

인터넷에서 조금만 찾아보면 아이폰 6S의 관련 부품을 구할수도 있으며 직접 수리하는 영상도 얼마든지 있다.

그런데 수리전문점(아*픽*)에서 수리를 못한다고 거절당하니 좀 당황스러웠었다.








나 다음으로 찾아온 커플이 덩치 큰 검은 고양이가 무서웠나보다. 사장님이 두마리를 끌어안고 우리안으로 넣으셨다. 익숙한건지 얌전..ㅎ

iPhone 6s | Normal program | 1/30sec | F/2.2 | 4.2mm








찾는 위치는 신촌역 1번출구를 나와서 현대백화점을 앞에두고 우회전. "큰언니불고기"가 1층에 있는 건물 3층이다.








3층에 딱!

iPhone 6s | Normal program | 1/1012sec | F/2.2 | 4.2mm








입구엔 큰 간판이 없어 잘 안보인다.


iPhone 6s | Normal program | 1/510sec | F/2.2 | 4.2mm



http://blog.naver.com/kiricosick










이번에 문제가 발생하고 "수신감도"에 대해서 찾다보니 재미있는 기사를 발견했다.












아이폰6S에 대한 기사인데 수신감도가 기가막히게 좋아서 수리거부당한 내 폰이다.


그런데 여기서는 최하위권이라고 하는데 뭔가 이상하다.


내가 지금껏 알고있던 감도수치는 숫자가 작을수록 좋고 높을수록 안좋은거였다. 

(여기서 얘기하는 숫자의 높고낮음은 "-"를 빼고 얘기하는겁니다, 실제로는 -70이 -100보다 높은 숫자입니다.)


실제로도 -40 ~-70이면 아주 좋은 상태, -71~-100까지는 그럭저럭, -100아래로는 통화가 안될수도 있는 상태라고한다.


아래에 나타난 수치대로라면 랭킹은 안좋은 순위이며 등급도 반대다.


이 기사를 인용해 올려진 많은 카페나 블로그 글의 댓글들에는 '갤럭시가 이겼네' '아이폰은 디자인뿐이야' 등등의 반응이 있었다.


하지만 수치만으로 판단한다면 결과는 반대이며 갤럭시 5S는 안좋은 순위 2위로 폭망이었던 셈이다.(기사에선 S6라고 잘못 말하고 있다 - S6는 4위)


아래의 폰들을 모두 같은 조건에서 공평하게 실험한것이라면 기사에 쓰여진대로 아이폰 6S의 감도가 갤럭시 5S보다 3배나 좋다는거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서대문구 창천동 30-10 3층 | 아이폰수리수리 신촌점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럽 lovepoem

사진으로 세상을 모두 담는것이 꿈인 저의 포토블로그가 "럽의 세상담기"이며 지금은 유튜브에서 영상으로 세상을 담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